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카드·핀테크
신한카드, 금융권 최초 개인사업자 CB 본허가 획득

[테크홀릭]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금융위원회로부터 개인사업자 CB업 본허가를 9월 29일 획득했다고 6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8월 개정 신용정보법 시행 이후 금융회사가 개인사업자 CB 허가를 받은 첫 번째 사례이다.

신한카드는 "가맹점 결제정보 등 업계 1위 회사로서 보유한 빅데이터 기반의 신용평가 역량을 인정받은 결과"라고 강조했다.

신한카드는 이번 본허가를 계기로 전통적인 금융정보 위주 신용평가에서 벗어나 가맹점 매출 정보를 활용한 고유의 신용평가 기준을 확립하는 것은 물론, 외부 기관으로부터 통신 정보와 공공데이터 등 이종 데이터를 수집·활용해 신용평가 모델을 더욱 정교하게 만들 예정이다.

이를 통해 그동안 부족한 신용정보로 제대로 평가받지 못했던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의 금융 접근성을 강화하는 혁신적 서비스를 본격적으로 개발하는 한편, 중금리 시장 개척에도 적극적으로 나선다는 계획이다.

신한카드는 이러한 금융소외계층의 금융서비스 이용 편익 증대를 통해 금융기관의 사회적 역할도 충실히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한카드는 이번 본허가 획득이 카드업의 경계를 허물고 새로운 성장 기회를 얻는 점에서 의미가 있으며, 다양한 평가 요소를 결합해 더욱 정교한 신용평가체계를 마련하는 등 관련 사업을 지속해서 확대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신한카드 #금융위원회 #개인사업자CB업 #본허가

하재화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재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