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삼성전자, 협력회사 우수 인재 확보 위해 '협력회사 온라인 채용박람회' 개최

[테크홀릭] 삼성전자는 13일부터 26일까지 2주간 중소·중견 협력회사에게 우수 인재를 만날 수 있는 장을 마련해 주고, 구직자들에게는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협력회사와 함께 내일을 열다'라는 주제로 ‘2021 삼성전자 협력회사 온라인 채용박람회’를 온라인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삼성전자의 협력회사 지원 전담 조직인 상생협력아카데미 내 ‘청년일자리센터’에서 주관하는 ‘삼성전자 협력회사 채용박람회’는 협력회사들이 이 행사를 통해 경력사원뿐만 아니라 신입사원들도 채용하고 있어, 청년 고용 활성화에도 기여하고 있다.

채용박람회 홈페이지는 삼성전자가 협력회사 인재 채용을 지원하기 위해 구인구직 플랫폼 ‘사람인’에서 상시 운영중인 ‘삼성전자 협력회사 채용관’에 마련됐다.

삼성전자는 삼성전자의 우수 협력회사 53개사가 참여한 이번 행사를 통해 채용된 협력회사 사원을 대상으로 입사 후에도 신입사원 교육과 기술·품질 관리 교육 등 전문 교육까지 체계적으로 지원해 협력회사가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채용박람회를 통해 구직자들은 기업의 채용직무, 지원 자격요건, 복리 후생 등의 취업 정보를 확인한 후 취업 희망기업에 입사 지원서를 제출하면 된다.

올해는 ‘삼성 협력회사 채용 박람회’ 개막식 행사를 대신해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박대출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장, 권기홍 동반성장위원회 위원장, 김영재 대덕전자 대표(삼성전자 협력회사 협의회 회장), 김현석 삼성전자 대표이사 사장이 영상을 통해 구직자들의 성공적인 취업을 응원하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안경덕 장관은 “삼성은 다양한 형태로 청년일자리 창출에 힘쓰고 있다”며 “삼성과 같은 사례가 산업 전반에 확산되기를 희망하며 정부도 고용 확대를 위해 노력하는 기업에 필요한 부분이 있으면 적극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권칠승 장관은 “삼성과 협력회사가 함께 청년들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는 것은 매우 의미 있다”며 “중소벤처기업부도 중소기업, 벤처∙스타트업을 집중 육성해 기업과 청년들이 희망하는 일자리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대출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장은 “고용 시장에서 양질의 일자리가 만들어져야 청년 실업의 사정이 나아질 것”이라며 “이번 채용박람회 기간 동안 많은 청년이 희망하는 일자리를 찾기 바란다”고 말했다.

권기홍 동반성장위원회 위원장은 “10년째 진행되고 있는 삼성의 협력회사 구인난 해소 노력은 동반성장과 상생협력의 모범이 되고 있다”라고 언급했다.

삼성전자 협력회사 협의회 회장을 맡고 있는 대덕전자 김영재 대표는 “삼성전자 협력회사는 삼성의 성공 DNA를 누구보다 잘 이해하고 있는 기업”이라며 “이러한 중소, 중견기업에서 구직자 여러분의 꿈을 실현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김현석 삼성전자 대표이사 사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많은 청년들이 꿈을 실현할 수 있는 좋은 일자리를 찾기를 희망한다”며 “삼성전자는 협력회사와의 상생 활동을 더욱 강화하고, 양질의 일자리 확대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협력회사온라인채용박람회 #청년일자리 #일자리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