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삼성화재, 3분기 누적순익 1조222억 전년比 62.5% ↑자동차·일반보험 손해율 80% 아래로 개선

[테크홀릭] 삼성화재는 12일 기업설명회를 통해 올해 3분기 누적 당기순이익(별도기준)이 전년 동기보다 62.5% 증가한 1조222억원을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세전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60.8% 성장한 1조3884억원이다. 3분기엔 전년 동기 대비 42.2% 증가한 2781억의 순이익을 거둬들였다.

3분기 원수보험료는 작년보다 0.1% 늘어난 14조7291억원을 기록했다. 보험종목별로는 일반보험 6.5%, 자동차보험 1.5% 성장했다. 장기보험은 저축성보험 매출 감소로 1.4% 줄었으나 미래 이익의 재원이 되는 보장성보험 규모는 0.8% 증가했다.

보험영업효율을 판단하는 합산비율(손해율+사업비율)은 일반보험 및 자동차보험 손해율 감소로 작년 동기보다 2.7%p(포인트) 감소한 101.5%를 기록했다.

종목별 손해율을 살펴보면 자동차보험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일시적인 사고 감소 등으로 전년 같은 기간보다 5.6% 포인트 감소한 79.2%, 일반보험은 매출 확대 등으로 6.4% 포인트 개선된 75.2%를 달성했다. 장기보험은 의료 이용량 증가로 0.6% 포인트 상승한 82.8%를 기록했다.

홍성우 삼성화재 경영지원실장은 "불확실성이 지속되는 여건 속에서도 수익성 중심의 성장과 효율 개선 노력을 지속해 견고한 이익을 시현하고 있다"며 "남은 기간 예상되는 환경 변화에 철저히 대비해 안정적 수익 기반을 강화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삼성화재 #IR #3Q

하재화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재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