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삼성증권, 구리선물에 투자하는 상장지수증권 출시구리선물에 투자하는 ETN 출시로 원자재 ETN 상품 라인업 확대

[테크홀릭] 삼성증권(사장 장석훈)은 구리선물에 투자하는 ETN 2종을 출시하며, 원자재 투자 ETN 라인업을 강화하게 됐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출시된 증권은 11월 신규 상장한 구리선물을 기초자산으로 하며 뉴욕상품거래소(COMEX) 구리선물의 일간수익률을 각각 1배와 -1배를 추종하는 삼성 구리 선물 ETN(H)와 삼성 인버스 구리 선물 ETN(H)이다.

구리는 전반적인 산업분야에 가장 중요한 산업소재이면서 전기차, 신재생에너지 등 최근 각광받는 친환경 산업의 핵심 소재로 사용되고 있다. 특히 구리가격은 글로벌 경기를 예측할 수 있는 척도라고 불릴정도로 세계 경제와 아주 밀접한 경향을 보인다. 이 때문에 상품시장에선 '닥터 코퍼(Dr.Copper)'라는 별명이 있을 정도다.

지난 5월12일 삼성증권 리서치에서 발간한 '구리 : 오래 보아야 아름답다'에 따르면 전세계적으로 친환경 산업의 구리 수요는 향후 수년간 구조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전기가 주동력원인 시대에 화석연료를 대체해 나가는 과정에서 전도체인 구리의 수요가 크게 늘수 밖에 없고 신재생 에너지, 전기차, 전력 저장시설 및 전력망을 포괄하는 친환경 산업에서 구리 수요가 향후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기 때문이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기존 삼성 레버리지 구리 선물 ETN(H)과 삼성 인버스 2X 구리선물 ETN(H)에 이번에 새롭게 상장한 ETN을 추가하여 구리관련 시장 투자수요 확대에 대응하고자 했다"며 "환헤지도 되어 있어 구리 관련 투자를 고려하는 투자자라면 삼성증권 ETN이 좋은 선택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에 삼성증권에서 발행한 구리선물 ETN 2종은 2026년 10월 26일까지 거래가 가능하다.

한편 삼성증권에서는 금, 은, 원유, 천연가스 등 주요 원자재 관련 ETN 라인업을 보유하고 있어 인플레이션 시대에 원자재 투자에 관심 있는 투자자에게 다양한 투자처를 제공하고 있다.

#삼성증권 #구리_선물 #ETN #상장지수증권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