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LG전자, CES 2022서 '온·오프라인' AR·VR 등 디지털 경험 선보인다누구나 쉽게 관람할 수 있는 온라인 전시관도 운영

[테크홀릭] LG전자는 내년 1월 5일부터 8일까지 美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 2022에 온·오프라인을 병행한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참가해 고객들에게 증강현실(AR)과 가상현실(VR)을 활용해 제품을 체험하고 볼거리를 즐기는 새로운 디지털 경험을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관람객은 부스 곳곳에 설치된 뷰 포인트에서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을 사용해 LG 올레드 TV, LG 오브제컬렉션 얼음정수기냉장고, 식물생활가전 LG 틔운 등 CES 혁신상을 수상한 제품을 비롯해 이전 CES에서 선보였던 초대형 올레드 조형물을 가상으로 체험해볼 수 있다. 

또 LG전자는 누구나 쉽게 관람할 수 있는 온라인 전시관을 운영한다. 오프라인 부스에도 관람객들이 스마트 기기로 QR코드를 스캔해 간편하게 온라인 전시장을 둘러볼 수 있는 공간을 별도로 마련했다.  

LG전자는 2천제곱미터(㎡) 규모의 전시 공간을 환경을 생각하는 ESG 경영의 일환으로 접착제를 사용하지 않고 나무찌꺼기를 압착해 만든 OSB(Oriented Strand Board) 합판, 페인트나 니스 등을 칠하지 않은 미송 합판 등 재활용 자재를 사용해 조성했다. 또 부스 디자인을 간소화해 전시회 종료 이후 쉽게 재활용할 수 있게 했다. 

CTA(미국소비자기술협회)의 CES 담당 부사장 카렌 추프카(Karen Chupka)는 “오랜 기간 동안 혁신을 이끌어 온 LG전자의 CES 2022 참가가 기대된다”며 “전시회가 열리는 동안 오프라인 관람객은 물론 온라인으로 CES를 관람하는 고객들은 LG전자의 획기적인 기술을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장 이정석 전무는 “이전의 정형화된 틀에서 벗어나 새로운 방식으로 전시를 준비했다”며 “이번 CES에서 전 세계 관람객들이 LG전자의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를 마음껏 체험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LG전자 #CES #AR #VR

LG전자의 CES 혁신상을 수상한 가전제품들(사진=LG전자)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