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KT, ‘긴급차량 우선신호 서비스’ 캠페인 '대한민국광고대상' 공익부문 대상 수상'제주 C-ITS’ 캠페인으로 위급환자 골든타임 지키는 모습 광고에 담아

[테크홀릭] KT(대표이사 구현모)는 제주도 차세대 지능 교통 시스템(C-ITS)을 주제로 제작한 영상 광고가 제 28회 ‘2021년 대한민국 광고대상’에서 공익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KT가 대상을 수상한 광고는 지난 3월 제주도와 함께 구축 완료한 '제주 C-ITS'의 대표 기술인 ‘긴급차량 우선 신호 서비스’가 적용된 상황이 그려졌다. 산모의 출산이 임박한 상황에서 구급차량의 동선에 있는 교통신호를 제어해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 모습을 담았으며, 해당 영상은 유튜브 조회수 1,600만을 돌파하는 등 좋은 반응을 얻었다. 

‘긴급차량 우선 신호 서비스’는 구급차량이 위급 환자를 병원으로 이송 시 제주교통정보센터에서 고정밀측위(RTK) 기술을 적용해 차량의 정확한 위치를 추적하고, V2X 통신으로 긴급차량이 우선신호를 받아 교차로에서 정차하지 않고 통과할 수 있게 하는 신호제어 서비스로 응급환자의 골든타임을 지켜준다. 

KT는 제주도에 구축한 차세대 교통 시스템에 외에도 실시간 교통분석 체계를 도입하고 차량흐름을 원활하게 하는 등 스마트도시 조성을 위한 기반을 다지고 있다.   

KT 전략기획실장 김채희 전무는 “KT가 만들어가는 스마트 디지털 도로의 모습을 ‘제주C-ITS 광고’를 통해 실감나게 보여주려는 노력이 좋은 평가를 받아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디지코 KT의 AI, 로봇, 모빌리티 등 플랫폼 서비스가 유용하게 활용되는 모습을 다양하게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2021 대한민국광고대상’은 한 해의 광고를 결산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시상식으로 총 80인의 광고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의 예심과 본심을 통해 선정된 작품들이 수상한다. 

#KT #대한민국광고대상 #제주C-ITS광고

KT ‘제주 C-ITS 광고’ 영상 스틸컷(사진=KT)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