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신한은행, 2021년 금융교육 뮤지컬 ‘외.계.인.’ 공연 실시올해부터 전국 중고등학교 방문 대면ㆍ비대면 공연 실시

[테크홀릭]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충청남도 서산시 소재 부석중학교를 시작으로 올 연말까지 지역 학교를 방문해 중고등학교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금융교육 뮤지컬 ‘외.계.인.(외롭고 힘들더라도 계속 달리다 보면 인간되겠지)’을 공연한다고 6일 밝혔다.

뮤지컬 ‘외계인’은 청소년 남녀 주인공이 돈을 벌기 위해 불법금융거래를 가까이 하게 되지만, 우연히 마주친 외계인의 가르침을 통해 깨달음을 얻게 되는 내용으로 최근 청소년 대상 발생하는 금융사기, 도박 등을 소재로 올바른 금융 사용의 중요성을 담은 뮤지컬이다.

이 뮤지컬을 제작한 ‘신한 Shining Star’ 프로젝트는 뮤지컬 등 문화예술 분야에 관심이 많은 학교 밖 청소년에게 진로탐색의 기회를 제공하고 뮤지컬 제작 및 참여를 통해 자존감과 성취감을 심어주기 위해 2019년 신한은행이 기획한 프로젝트다.

매년 새로운 시나리오를 바탕으로 19년도엔 서울ㆍ경기지역 중고등학교 대면 공연을 시작으로 20년도엔 코로나로 인해 비대면 랜선 공연을, 올해부터는 전국으로 범위를 넓혀 중고등학교뿐만 아니라 지역 공연장을 통해 문화체험 기회가 적은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대면ㆍ비대면 공연을 동시에 진행한다.

올해도 이 프로젝트에 참여한 40여명의 청소년들이 지난 8월부터 약 4개월동안 뮤지컬 연기, 보컬, 댄스 교육을 수료하면서 ‘외계인’ 뮤지컬을 완성했으며 19년 시작 이후로 현재까지 90명의 청소년이 교육을 수료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올해도 ‘신한 Shining Star’ 프로젝트에 참여한 학교 밖 청소년들이 새로운 분야에 도전하면서 본인의 꿈을 이룰 수 있는 기회를 갖긴 바란다”며 “앞으로도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의 ESG 슬로건인 ‘Do the Right Thing for a Wonderful World’ (멋진 세상을 향한 올바른 실천)에 발맞춰 관심과 기회가 필요한 사회 곳곳에 따뜻한 금융으로 온기를 전파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신한은행 #청소년 #금융교육 뮤지컬 #외계인

지난 3일 충청남도 서산시 소재 부석중학교에서 ‘신한 Shining Star’ 프로젝트에 참여한 학생들이 ‘외계인’공연을 하는 모습(사진=신한은행)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