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KT, '코리아 메타버스 페스티벌 2021'서 가상융합기술 기반 서비스 전시최근 트렌드 반영 솔루션 선보여-다양한 생활·산업 연계 서비스 공개

[테크홀릭] KT(대표 구현모)는 16~18일 3일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리는 ‘코리아 메타버스 페스티벌 2021(이하 KMF 2021)’에 전시관을 마련하고 가상융합기술(XR) 기반의 다양한 메타버스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정보통신산업진흥원, 한국가상증강현실산업협회, ㈜에코마이스가 공동 주관하는 'KMF 2021'는 국내 최대 규모의 VR 전시회인 ‘Korea VR Festival(KVRF)’가 전신으로 올해 메타버스 산업 원년을 맞아 ‘코리아 메타버스 페스티벌 2021’로 이름을 바꿨다.  

KT는 이번 전시에서 'KMF 2021'의 슬로건인 ‘메타버스, XR로 로그인!’에 맞춰 비대면 교육, 헬스케어 등 최근 트랜드를 반영한 XR과 AI 모션 인식 기반의 메타버스 서비스와 회의 및 컨퍼런스, 부동산, 디지털트윈 등 다양한 생활 및 산업 영역과 연계된 서비스를 공개한다. 

대표적인 서비스는 빔프로젝트로 구현된 화면에 맞춰 움직이면 센서가 이를 감지해 결과에 반영하는 솔루션으로 MR 기술과 스포츠를 결합해 두뇌와 신체 발달을 돕는 교육형 스크린 스포츠 'KT 리얼큐브' 외에 'KT 리얼팝', 'KT XR 매트릭스뷰' 등이다. 

'KT 리얼팝'은 사용자 모션 인식과 댄스 콘텐츠를 게임화 한 것으로 춤동작에 맞춰 평가 기반의 피드백을 제공하며 홈 트레이닝까지 가능하도록 했다. 이와 함께 'KT XR 매트릭스뷰'는 다수의 카메라 장비를 활용해 야구 투구동작을 하면 다양한 각도에서 동시 촬영 및 조합된 입체 실감형 영상을 볼 수 있는 고객 체험형 서비스다. 

KT는 파트너 존을 마련해 KT와 다방면으로 메타버스 사업 레퍼런스를 만들어가고 있는 파트너사들의 메타버스 솔루션도 전시한다. 파트너 존에서는 메타버스 원격 회의 및 컨퍼런스 솔루션 ‘브이스토리’, ARㆍVR 기술을 활용한 부동산 메타버스 솔루션 ‘CoarZip’, 공장, 건물 등 실제 공간을 디지털 트윈한 메타버스 기반 통합 관제 솔루션 ‘메타트윈’ 등을 체험 할 수 있다. 

KT DX플랫폼사업본부장 김영식 상무는 “KT는 이번 KMF 2021 전시 참여를 통해 다양한 KT 메타버스 서비스를 관람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KT는 보유하고 있는 역량과 여러 파트너사와의 협업을 통해 다양한 메타버스 솔루션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KT #코리아 메타버스 페스티벌 #가상융합기술

KT가 운영하는 METAVERSE TOWN(메타버스 타운) 전시장 모습(사진=KT)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