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미래에셋증권, 업계 최초 직접 기획 및 제작 웹드라마 '미래의 회사' 공개

[테크홀릭] 미래에셋증권은 업계 최초로 미래에셋증권이 직접 기획·제작한 신입 애널리스트의 성장기를 다룬 웹드라마 '미래의 회사' 1편을 공개했다고 17일 밝혔다.

'미래의 회사'는 애널리스트를 꿈꾸는 리서치어시스턴트(RA)들의 고군분투기를 담은 총 5부작 웹드라마다.

주인공 미래(한이수 분)와 태미(손은호 분)가 글로벌 혁신 기업을 찾아내는 과정에서 서로 경쟁과 갈등, 협업을 통해 스스로 성장해 나가는 이야기이며 까칠한 사수 규호(한서준 분)와의 좌충우돌 회사 생활도 그려졌다.

본 드라마는 미래에셋증권 애널리스트들이 시나리오 작성 단계부터 참여해 직무에 관련된 에피소드를 담았으며 주당순이익(EPS), 목표주가(TP) 등 애널리스트들이 실제 평소 업무에서 사용하는 용어들이 사용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최근 주목받는 메타버스, 전기차 등 투자 트렌드에 대한 에피소드도 반영해 투자자들의 관심도도 함께 높일 예정이다.

서상영 미래에셋증권 미디어콘텐츠본부장은 "주식 투자에 관심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만 요소들을 에피소드에 잘 녹여냈다"며 "주인공 미래가 혁신적 사고를 통해 글로벌 성장 기업을 찾아내는 과정을 지켜보는 재미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미래의 회사 1화를 시작으로 미래에셋증권 유튜브 채널 '스마트머니'를 통해 매주 금요일에 한 편씩 총 5부가 업로드될 예정이다.

#미래에셋증권 #웹드라마 #미래의 회사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