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하나은행, 예·적금 금리 최대 0.30%p 인상총 22종 0.25~0.30%p 인상-한국은행 기준금리 인상 반영

[테크홀릭] 하나은행이 지난 14일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올린 데에 따라 22개 예·적금 상품 금리를 최대 0.30%포인트 인상한다.  

17일 은행권에 따르면 하나은행은 18일부터 급여하나 월복리 적금, 주거래하나 월복리 적금, 내맘적금, 하나 정기예금 등 대표 예금, 적립식예금 7종에 대한 기본금리를 0.25~0.30%포인트 인상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급여하나 월복리 적금, 주거래하나 월복리 적금은 1년 만기 기준 최고 2.45%에서 최고 2.70%로, 3년 만기 기준 최고 2.75%에서 최고 3.00%로 뛴다. 내맘적금은 서민 목돈 마련 지원 차원에서 13개월 이상 정액적립식 상품 기본금리를 0.30%포인트 높였다.

나머지 예적금상품 15종도 20일부터 기본금리가 0.25%포인트 올라간다. 에너지챌린지적금의 경우 1년 만기 기준 최고 4.10%에서 4.35%로, 하나의 여행 적금은 1년 만기 기준 최고 2.70%에서 최고 2.95%, 하나원큐 적금은 1년 만기 기준 최고 2.60%에서 최고 2.85%로 인상한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에 발맞춰 빠르게 수신금리 인상을 결정하면서 예적금 수요자의 불확실성을 해소하고, 손님들의 자산증식에 도움이 되고자 금리 인상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하나은행 #예적금 금리 #인상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