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코오롱,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임직원 동참 헌혈증 350매 기증소아암 환아 가족 지원 위해 헌혈증 모아-지난 10년간 임직원 헌혈증 5800여장 기증

[테크홀릭] 코오롱그룹이 지난해 헌혈 캠페인을 통해 임직원들이 소아암 환아 가족 지원을 위해 모은 헌혈증 350매를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증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10년간 코오롱 임직원들이 기증한 헌혈증은 총 5800여장에 이른다.

코오롱은 2013년부터 매년 혈액 수급이 불안정한 여름과 겨울 두 차례씩 전국 주요 사업장에서 단체 헌혈을 진행해왔다. 특히 지난해엔 코로나19 장기화에 더해 백신 접종 후 일정 기간 헌혈을 하지 못하는 등의 제약으로 혈액 수급에 어려움이 더욱 컸다. 이에 코오롱은 사내 헌혈왕을 선정해 시상·격려하는 등 임직원들의 헌혈 참여를 독려했다.

신은주 코오롱 CSR사무국 이사는 “지난해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혈액 수급난에 임직원들이 적극적으로 공감하고 헌혈에 동참했다”며 “올해도 코오롱은 헌혈을 통한 따뜻한 나눔 활동을 꾸준히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코오롱 #헌혈증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소아암

신은주 코오롱 CSR사무국 이사와 서선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사무총장이 26일 서울 성북구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서 열린 헌혈증 전달 행사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코오롱)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