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KT, DX 역량 활용 러시아 내 한국형건강검진센터 구축모스크바와 블라디보스톡 등에-러시아 의료클리닉 1위 MEDSI와 협력

[테크홀릭] KT가 러시아 내에 한국형건강검진센터 구축에 나서면서 디지털헬스케어 사업의 글로벌 의료시장 진출에 속도를 낸다.

KT(대표이사 구현모)가 러시아의 최대 민간 의료법인으로 러시아 전역에 91개의 종합병원 및 클리닉을 운영하고 있으며, 20년 이상의 의료클리닉 운영 경험을 갖고 있는 메드시 그룹(MEDSI Group/회장 엘레나 브루실로바)과 러시아 내 건강검진센터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협력은 2021년 10월 메드시 모회사이자 러시아 최대 상장투자그룹인 SISTEMA(시스테마) 관계자가 방한해 한국형 건강검진을 체험하고 사업을 검토한 후 진행됐다. 

2021년 11월부터 헬스케어 사업을 위한 워킹그룹을 운영하고 있는 두 회사는 이번 협약을 기점으로 의료시스템이 부족한 러시아에 한국형 건강검진센터를 구축해 질병을 예방하는 한편 KT의 DX(디지털전환) 역량을 활용한 원격판독, 의료 AI(인공지능)와 같은 의료서비스 개발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 

아울러 양사는 연내 모스크바와 블라디보스톡에 한국형 건강검진센터 구축을 위한 사업성 검토는 물론 합작투자사(Joint Venture) 설립을 추진한다. 이후 러시아 10대 대도시와 CIS(독립국가연합, 구 러시아연방 국가) 진출을 모색한다. 

KT는 메드시와의 협력을 기점으로 ABC(인공지능, 빅데이터, 클라우드) 역량을 바탕으로 글로벌 의료시장 진출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KT 그룹Transformation(트랜스포메이션) 부문장 윤경림 사장은 “러시아 1등 의료 클리닉 그룹인 메드시의 의료인프라와 노하우 그리고 대한민국 대표 디지코(Digico, 디지털플랫폼기업) KT의 의료 DX솔루션과 한국형 건강검진시스템이 만나 기대 이상의 시너지가 예상된다”며 “러시아 수도 모스크바와 블라디보스톡뿐 아니라 대도시를 잇는 1차 헬스케어 벨트를 구축해 러시아 국민 건강에 보탬이 되는 사업을 진행하는 한편 KT 디지털헬스케어 사업의 성장을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KT #러시아 #메드시 그룹 #한국형건강검진센터 #디지털헬스케어

KT가 러시아의 메드시 그룹과 러시아 내 건강검진센터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T 그룹트랜스포메이션 부문장 윤경림 사장(오른쪽)과 메드시 그룹 회장 엘레나 브루실로바(Elena Brusilova)(왼쪽)가 러시아 모스크바에 위치한 시스테마 본사에서 협약을 체결하고 있는 모습(사진=KT)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