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삼성SDI, ESG 경영 강화위해 이사회에 '지속가능경영위' 신설재생에너지 100% 전환 등 ESG 과제 추진

[테크홀릭] 삼성SDI는 ESG 경영 강화를 위해 이사회 산하에 '지속가능경영위원회'를 신설하고, 기획팀 내에 있던 'ESG 전략그룹'을 CFO 직속 조직인 '지속가능경영사무국'으로 재편했다고 3일 밝혔다.

지속가능경영위원회는 사외이사 4명으로 구성되며 회사의 지속가능경영과 관련된 전략과 정책, 주주가치 제고를 위한 사항에 대한 의사결정을 맡는다.

기존 기획팀 산하 조직이었던 'ESG 전략그룹'을 최고재무책임자(CFO) 직속 조직인 '지속가능경영사무국'으로 격상하고,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전략 수립 및 추진, 이해관계자들의 협력 요청 대응 등의 업무를 담당하도록 했다.

삼성SDI는 이번 조직개편을 계기로 ESG 경영을 한층 강화할 계획이다.

삼성SDI는 지난해 지속가능성보고서를 통해 공개한 것처럼 해외 생산거점을 시작으로 2050년까지 국내·외 전 사업장의 100% 재생에너지 전환을 추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또한 온실가스 배출 저감을 위해 에너지 저감형 고효율 설비 도입 및 인프라 설비 운영 방법을 변경하고, 국내 사업장에 업무용 전기차·전기버스 도입 및 전기차 충전 인프라를 구축했다.

지난해 폐배터리 재활용 활성화를 위해 전문업체와 협력해 배터리 스크랩(폐기물)에 대한 재활용 순환 체계를 구축했고 향후 해외 거점으로도 확대할 예정이다. 사업장 내 폐기물 매립 및 일회용품 사용 최소화 등도 추진하고 있다.

삼성SDI 최윤호 사장은 "ESG 경영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넘어 미래의 기업 경쟁력을 좌우하는 중요한 전략"이라며 "환경과 안전에 대한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고 사회공헌과 상생협력을 더욱 강화해 주주를 포함한 이해관계자의 가치를 제고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SDI #지속가능경영위원회 #ESG경영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