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LG전자, 소프트웨어 전문가 육성으로 고객경험 혁신 가속화미래성장동력 핵심인 소프트웨어 분야 전문가 적극 키우며 디지털 전환 가속화

[테크홀릭] LG전자가 미래성장동력의 핵심인 소프트웨어 분야에서 탁월한 능력을 갖춘 전문가 육성에 적극 나서면서 디지털 전환에 속도를 내고 있다. 

LG전자는 지난 9일 CTO 김병훈 부사장과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해 소프트웨어 전문가 교육과정을 마친 임직원 120여 명에게 NFT(대체불가토큰, Non Fungible Token) 인증서를 수여하는 소프트웨어 전문가 온라인 인증식을 가졌다고 10일 밝혔다. 

LG전자는 소프트웨어 개발자들이 블록체인 기술에 대한 관심이 크고 블록체인 기술 기반으로 디지털 자산에 고유한 값을 부여해 소유권을 명확히 할 수 있는 NFT가 영구성, 소장가치 등이 있다는 점을 고려해 올해부터 NFT 인증서를 도입한다.  

LG전자는 AI, 빅데이터, 아키텍트, 보안, 코딩 등 다양한 분야에서 소프트웨어 전문가 사내 인증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참여 임직원에게 새로운 기술을 연구·개발하거나 현업 중심의 프로젝트를 수행하는 등 체계적인 교육을 시킨다. 

LG전자는 최종 선발된 소프트웨어 전문가들이 경쟁력 있는 소프트웨어 개발, 성능 개선, 문제 해결 등을 주도하면서 제품과 서비스가 제공하는 고객가치를 더욱 높여 고객경험 혁신을 가속화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G전자는 해당 프로그램을 더욱 고도화하기 위해 캐나다 토론토대, 몬트리올대, 워털루대, 미국 카네기멜론대, 뉴욕대, 서던캘리포니아대 등과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등 세계적인 대학들과 파트너십을 맺고 다양한 교육과정도 운영한다.  

LG전자 CTO 김병훈 부사장은 “글로벌 최고 수준의 소프트웨어 전문가를 적극 양성해 소프트웨어 경쟁력을 더욱 강화하고 고객경험 혁신을 가속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전자는 이번 NFT 인증서를 발급하기 위해 분산원장 플랫폼(Distributed Ledger Platform)인 ‘헤데라 해시그래프(Hedera Hashgraph)’를 활용했다. 분산원장 플랫폼은 거래정보를 특정 중앙서버가 아닌 네트워크 내 모든 참여자(Node)가 분산해 관리하기 때문에 보안성이 탁월하다. LG전자는 가전업체로는 유일하게 ‘헤데라 해시그래프’의 운영위원회에 참여해 블록체인 기술을 연구하고 있다.

#LG전자 #NFT #소프트웨어 전문가 육성 #대체불가토큰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