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삼성화재 기업안전연구소, 중대재해처벌법 시행 맞춰 '사고예방 캠페인' 시행사고 위험성 높은 업종 중심으로 현장 방문 안전 점검 실시 예정

[테크홀릭] 삼성화재(사장 홍원학)는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맞춰 기업 고객의 안전 경영 지원을 위해 현장 방문 안전 점검과 더불어 고객사의 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자료도 함께 배포하는 '사고예방 캠페인'을 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이 캠페인은 위험 관리를 전문적으로 다루는 삼성화재 기업안전연구소에서 전담한다. 

삼성화재 기업안전연구소는 사고를 일으키는 근본적인 요인은 제거하고, 사고가 발생하더라도 피해 규모를 최소화하기 위해 최근 3년간 국내 발생 화재 사고 원인을 심도 있게 분석해 점검 항목을 작성했다.  

특히 화학공장과 물류창고 등 사고 위험성이 높은 업종은 직접 고객 사업장에 방문해 맞춤형 안전 진단을 시행한다. 

자가점검 체크 리스트와 대형사고 사례집을 발간해 사업장 담당자가 이를 활용해 자체적으로 안전관리 강화 및 예방활동을 진행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삼성화재 기업안전연구소 관계자는 "최근 잇달아 발생하는 대형사고로 높아진 불안감을 해소하고자 이번 캠페인을 기획했다"며 "삼성화재는 기업안전연구소를 통해 기업과 사회의 안전을 위한 역할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삼성화재 기업안전연구소는 1979년 국내 손해보험업계 최초로 만들어진 위험 관리 전담 조직이다. 오랜 기간 축적된 경험을 바탕으로 환경과 사회에 걸친 일상 위험에 대해 분석하고 대안을 제시해 왔다. 기업안전연구소가 제공하는 기업고객 대상 컨설팅은 10개 분야 15종으로 사고예방 컨설팅, 인명안전 컨설팅 등이 대표적이다. 

최근에는 코로나19의 급격한 확산으로 감염병 대응이 포함된 업무연속성계획(BCP, Business continuity Plan) 컨설팅이 주목 받기도 했다. 

#삼성화재 #기업안전연구소 #중대재해처벌법 #사고예방 캠페인

삼성화재 기업안전연구소는 고객사를 직접 방문하여 현장 안전 점검을 실시했다.(사진=삼성화재)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