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삼성전자, 포터블 스크린 ‘더 프리스타일’ 메타버스로 체험 공간 확대'더 프리스타일 월드맵'-가상 공간서 제품 체험

[테크홀릭] 삼성전자가 MZ세대 사용자 맞춤형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포터블 스크린 '더 프리스타일'의 체험 공간을 메타버스로 확대했다.

삼성전자는 글로벌 메타버스 플랫폼 제페토(ZEPETO)에 16일 포터블 스크린 '더 프리스타일'을 체험할 수 있는 ‘The Freestyle 월드맵’을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사용자들은 ‘The Freestyle 월드맵’을 통해 침실·거실·주방·드레스룸·캠핑장 등 다양한 가상 공간에서 포터블 스크린 '더 프리스타일'을 간접적으로 체험하고 사진을 찍는 등의 활동을 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The Freestyle 월드맵’ 론칭을 기념해 22일부터 글로벌 사용자를 대상으로 제페토 내에서 나만의 공간을 만드는 UGC(사용자 생성 콘텐츠, User-Generated Contents) 콘테스트를 개최한다. 최종 우승자 3명에게는 '더 프리스타일'을 증정한다.

한편 '더 프리스타일'은 830g의 가벼운 무게와 한 손에 들어오는 미니멀한 디자인, 180도 자유자재 회전, 자동으로 스크린을 세팅해 주는 편리성, 외장 배터리 연결 등으로 실내외 어디서든 간편하게 나만의 스크린을 구현할 수 있는 제품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성일경 부사장은 “더 프리스타일은 최근 북미ㆍ한국 등 주요 국가에서 진행한 예약판매에서 연달아 완판을 기록하는 등 전 세계 소비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며 “메타버스 플랫폼 뿐만 아니라 다양한 고객 특성에 맞는 체험 기회를 마련해 시장을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메타버스 #The Freestyle #더 프리스타일 #제페토

‘The Freestyle 월드맵’ 이미지(사진=삼성전자)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