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삼성전자, MWC서 차세대 갤럭시북 공개-이동성과 기기간 연속성 주력28일 오전 3시 갤럭시 MWC 이벤트 개최-노트북 제품 '갤럭시북' 후속 모델 공개할 듯

[테크홀릭] 삼성전자가 오는 28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22'행사에서 신형 노트북 제품을 공개한다.

삼성전자는 MWC 2022에 앞서 현지 시간으로 27일 오후 7시, 한국 시간으로 28일 오전 3시dp '삼성 갤럭시 MWC 이벤트 2022'를 온라인을 통해 개최한다고 17일 발송한 초대장을 통해 밝혔다. 행사는 삼성전자 유튜브와 삼성전자 뉴스룸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이번 행사에서 지난해 4월 공개한 노트북 제품 '갤럭시북'의 후속 모델인 갤럭시 생태계 안에서 기기간 연속성을 더욱 강화한 제품을 공개할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이번 행사에서는 모바일 중심(mobile-first) 환경에서 업무와 학습 문화를 새롭게 재정의하고, 보다 강화된 갤럭시 생태계 경험을 제공할 신제품을 공개한다"고 소개했다.

삼성전자 MX사업부 NC개발팀장인 김학상 부사장은 이날 삼성전자 뉴스룸에 게재한 기고문에서 "삼성전자 MX 사업부의 NC 개발팀은 최근 2년 우리 사회의 바뀐 환경에 맞춰 모바일 컴퓨팅 경험을 재정의하는데 중점을 두고 제품 개발에 나섰다. PC 라인업을 개편하고 '갤럭시 북 프로' 시리즈 등 제품을 선보이며 최상의 모바일 생태계 경험을 제공하는 데 주력했다. 무엇보다 개방성을 기반으로 한 협업으로 사용자에게 전에 없던 이동성과 컴퓨팅 파워를 선사하는 것을 최우선 가치로 삼고 있다"고 말했다.

김 부사장은 "올해는 더 강력하면서 매끄러운 모바일 컴퓨팅 기술을 제공하며, 우리 삶에서 업무 효율과 편의성을 높일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며 "그 노력의 일환으로 갤럭시 생태계 안에서 다양한 기기가 상호 연결될 수 있는 '기기 간 연속성'에 더욱 신경을 쓰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어 김 부사장은 "그 밑바탕에 인텔, 마이크로소프트 등 업계 선두 업체들과 오랜 파트너십이 있다. 이들과 협업이 집약된 차세대 갤럭시 북 라인업은 다양한 기기와 운영체제(OS)를 넘나드는 매끄러운 사용 경험은 물론 인텔의 기술력이 뒷받침된 탁월한 이동성, 한층 강화된 보안 체계를 기반으로 한 안정적인 사용 경험이라는 세 가지 뚜렷한 목표를 두고 개발에 임했다"며 "MWC에서 선보일 차세대 갤럭시 북은 이러한 우리의 목표가 분명하게 투영된 제품"이라고 강조했다.

#삼성전자 #MWC #갤럭시북 #노트북

삼성전자는 오는 27일 '삼성 갤럭시 MWC 이벤트 2022'를 온라인을 통해 개최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삼성전자가 17일 발송한 이벤트 초대장(사진=삼성전자)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