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LG전자, 협력사가 저렴하게 LG전자 제품 구매-전용 'B2B 온라인 쇼핑몰' 구축LG전자 협력사와의 상생 위한 노력-협력사 직원 위한 온라인 복지몰도 운영

[테크홀릭] LG전자가 협력사를 위한 복지 혜택을 확대하며 상생을 실천하고 있다. 

LG전자는 최근 협력사가 보다 저렴한 가격에 LG전자 제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협력사 전용 B2B 온라인 쇼핑몰을 구축하고 IT 주변기기 등 운영에 필요한 다양한 제품들을 구매할 때 편의를 높였다고 28일 밝혔다.  

LG전자는 협력사 전용 B2B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협력사가 필요한 물품을 손쉽게 구매하고 비용 절감은 물론 구매량이 많지 않은 협력사들의 경우 쇼핑몰에서 보다 저렴한 가격에 물품을 구입할 수 있어 경영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협력사 전용 B2B 온라인 쇼핑몰은 LG전자의 공정거래협약에 참여하고 있는 1~3차 협력사 1,500여 곳이 이용할 수 있다. 

LG전자는 2007년 국내 가전업계 최초로 1차 협력사와 공정거래 및 상생협력을 위한 공정거래협약을 맺었다. 2012년부터는 1~2차 협력사 간, 2018년부터는 2~3차 협력사 간 공정거래협약 체결을 지원하며 상생 생태계 조성에 앞장서 왔다. 

LG전자는 또 협력사 직원들도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2014년부터 협력사 온라인 복지몰을 운영해오고 있다. 복지몰에서는 LG전자 제품을 포함해 여행, 공연 스포츠, 금융, 교육 등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판매하고 있다. 지난해부터는 보다 많은 협력사 직원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이용 대상을 2ㆍ3차 협력사까지 확대했다. 

이 밖에도 LG전자는 협력사와의 상생을 위해 경쟁력 강화, 차세대 기술 개발, 자금 지원, 교육 지원, 인프라 개선 등 상생협력 5대 추진과제를 수립해 실천하고 있다. 

LG전자 구매/SCM경영센터장 왕철민 전무는 “지속가능한 상생을 위해 협력사의 제조경쟁력과 생산성을 높이는 것은 물론 복지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지원활동을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LG전자 #협력사 #B2B 온라인 쇼핑몰 #산생 #복지 #지원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