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미래에셋증권, 올해 1분기 '연금 이전' 1만명 넘어서

[테크홀릭] 미래에셋증권은 올해 당사로 넘어온 연금 고객수가 1만명을 돌파, 금액 기준으로 보면 3650억원에 달한다고 4일 밝혔다. 

미래에셋증권은 "지난해에는 약 5만명의 고객이 1조5000억원 수준에 이르는 연금을 미래에셋증권으로 이전했다"고 덧붙였다.

올 1분기 미래에셋증권으로 연금을 이전한 고객과 금액은 보험사에서 4285명, 1,184억원 외에 은행에서 4274명, 1658억원, 증권사에서 1577명, 808억원 규모로 나타났다.

전체 이전 고객 1만136명 중 보험, 은행 업권의 비중이 84%(금액기준 78%)에 달했다. 연령별로는 40~50대가 전체 이전 고객 중 64%로 가장 높은 비율을 보였다.

미래에셋증권은 3월말 기준 퇴직연금 적립금 17.9조원을 달성했다. 이는 지난해 말 대비 약 9000억원 증가한 수치다.

미래에셋증권 최종진 연금본부장은 "올해 개인연금 내에 리츠 편입 허용이 확정됨에 따라 리츠 매매가 가능한 증권사로의 연금무브가 더욱 거세질 전망"이라며 "고객 스스로 연금에 투자하고 관리할 수 있는 투자시스템이나 원하는 고객에게 주기적으로 연금 포트폴리오를 제공하는 관리시스템을 구축해 앞으로도 투자하는 연금, 관리 받는 연금을 모토로 고객의 평안한 노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래에셋증권 #연금 #이전 #고객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