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LG전자, '1분기는 IT 비수기' 공식 깨고 역대 최대 실적 달성매출 21조1천91억원·영업이익 1조8천801억원 기록

[테크홀릭] LG전자가 오브제컬렉션, 올레드 TV 등 프리미엄 제품 판매 증가와 계열사인 LG이노텍의 실적 호조, 일시적인 특허권 수입 등으로 올해 1분기에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역대 최고 실적을 올렸다.

LG전자는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실적을 잠정 집계한 결과 매출은 작년 동기 대비 18.5% 증가한 21조1천91억원, 영업이익 역시 작년 동기 대비 6.4% 증가한 1조8천801억원을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이는 증권가의 전망치(매출 20조원, 영업이익은 1조3천546억원)를 웃도는 실적으로 1분기 매출은 종전 최대치인 작년 4분기의 21조86억원을 1천억원 이상 뛰어넘었다.

특히 영업이익은 종전의 역대 최대치였던 작년 1분기(1조7천673억원)보다 20% 이상 감소할 것이란 예상을 깨고 역대 최고치를 올렸다.

유가 상승과 글로벌 물류비용 증가, 원자재 가격 상승 등 대외 불확실성에도 이런 호실적을 낸 것은 오브제컬렉션, 올레드TV 등 프리미엄 제품 판매 증가와 일시적인 특허수익이 포함된 것으로 판단된다.

LG전자는 "각 사업본부가 실제 영업활동을 통해 벌어들인 이익 규모는 시장의 기대치와 유사한 수준이지만, 전사의 인적 구조 쇄신을 위한 비용이 반영되면서 최종적으로 시장 기대치와 많은 차이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1분기 영업이익에 일시적 특허수익 증가가 포함돼 있다"고 설명했다. 

LG전자는 다만 일시적인 특허 수익 증가분에 관한 상세한 내역은 관련 계약상 합의된 비밀유지 조항으로 인해 확인해줄 수 없다고 덧붙였다.

#LG전자 #IR #1Q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