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하나금융, 혁신기술기업 육성-3000억 규모 펀드 조성

[테크홀릭] 하나금융그룹은 혁신기술 벤처·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3천억원 규모의 전략적 투자(SI) 펀드인 '하나 비욘드 파이낸스 펀드'(Hana Beyond Finance Fund)를 설립했다고 2일 밝혔다.

신기술사업투자조합 형태로 결성되는 이번 펀드의 주요 투자대상은 미래성장동력으로 주목받고 있는 메타버스, 인공지능(AI), 빅데이터, 프롭테크(Prop-Tech), 모빌리티, 인슈테크(Insure-Tech), 헬스케어 등 혁신기술 분야의 국내외 유망 기업이다.

이 펀드는 하나벤처스와 하나금융투자가 공동운용(Co-GP)을 맡고, 하나은행, 하나카드, 하나캐피탈, 하나생명, 하나손해보험이 출자자(LP)로 참여한다.

하나금융그룹은 이번 펀드를 통해 투자되는 기업들과 그룹의 주요 관계사 간 긴밀한 협업 네트워크를 형성함으로써, 유망 벤처·스타트업 기업들이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하나금융그룹의 관계사들과 시너지 창출이 가능한 혁신기업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함으로써 동반성장을 위한 개방형 선순환 구조를 구축키로했다. 이를 통해 하나금융그룹이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디지털 퍼스트’ 실현에 더욱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하나금융은 "이번 펀드를 통해 유망 벤처 기업들이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하나금융 관계사들과 시너지 창출이 가능한 방향을 모색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그룹이 추진하는 '디지털 퍼스트' 실현에도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하나금융 #혁신기술기업 육성 #하나 비욘드 파이낸스 펀드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