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한미약품, 고혈압 복합제 '아모잘탄' 9월 중국 출시

[테크홀릭] 한미약품은 고혈압 복합제 ‘아모잘탄’이 ‘메이야핑’이란 제품명으로 올해 9월 중국 전역에서 출시된다고 25일 밝혔다.

한미약품에 따르면 중국 현지법인 북경한미약품은 지난 3월 중국 국가의약품감독관리국(NMPA)에서 허가받은 ‘아모잘탄’의 중국 공식 브랜드명을 결정하고 9월 출시를 위한 사전 마케팅을 본격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메이야핑은 고혈압 치료 성분인 ‘암로디핀’과 ‘로사르탄’을 결합한 복합제로, 중국 고혈압 시장에 진출하는 최초의 한국산 복합제다.

중국국가위생건강위원회에 따르면, 최근 중국인 고혈압 유병률은 18세 이상 인구 32%에 해당하는 3억8000여만명으로 나타났다. 매년 빠르게 증가하는 추세다.

한미약품은 국내에서 아모잘탄 3제 복합제인 ‘아모잘탄플러스’와 ‘아모잘탄큐’를 잇따라 출시했다. 최근에는 이상지질혈증까지 통합적으로 치료할 수 있는 4제 복합제 ‘아모잘탄엑스큐’까지 출시했다.

북경한미약품 임해룡 총경리는 “현재 중국 고혈압 시장은 다양한 제약사의 진출로 경쟁이 치열한 상황이고 중국 정부의 약가인하 정책 등 여러 진입장벽이 있지만, 북경한미약품의 중국 현지 마케팅 노하우와 한미약품의 아모잘탄 성공 사례를 활용해 점유율을 점진적으로 늘리겠다”고 말했다.

#한미약품 #고혈압 복합제 #아모잘탄 #중국 판매 #메이야핑

김성은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