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삼성전자, 스마트공장 도입 중소기업 ‘대한민국 중소기업인 대회’ 대통령 표창스마트공장, 대기업-中企 '상생과 혁신' 대표 모델로

[테크홀릭] 삼성전자는 중소벤처기업부·중소기업중앙회와 함께 스마트공장 구축을 지원한 금형업체 ‘건우정공’ 박순황 회장이 지난 25일 국가 경제발전과 일자리 창출에 공헌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격려하고 포상하는 ‘대한민국 중소기업인대회’ 중소기업 유공자 포상에서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박 회장은 금형제작 분야 품질, 기술 개발을 통해 국가 산업의 기초적 역량을 확충하고, 수출에 힘써 국내 금형산업이 수출효자 산업으로 성장하는데 역할을 하고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표창을 받았다.

박 회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중소기업도 혁신해야 한다고 하지만, 무엇을 어떻게 바꿔야 하는지, 무슨 방법이 있는지를 몰랐다”며 “삼성전자에게 멘토링을 받으면서 그저 구호에만 그쳤던 ‘혁신’은 현장에서 실현이 됐고, 앞으로 나아갈 길도 찾았다”고 말했다.

삼성전자에서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을 담당하는 직원들도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기여 활동을 인정받아 국무총리 표창 1명,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표창 4명 등 총 5명이 상을 받았다.

삼성전자는 2015년 중소·중견기업 대상 제조 환경 개선 사업인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 사업’을 시작해 2018년부터는 중소벤처기업부, 중소기업중앙회와 함께 삼성전자와 거래 여부와 상관없이 지원이 필요한 모든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확대해 운영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제조현장 혁신, 공장운영 시스템, 제조 자동화 등의 분야에서 총 200여명의 사내 전문가를 선발, 각 기업별 상황에 맞게 노하우를 전수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생산성 향상과 현장 혁신 지원뿐만 아니라 국내외 판로개척, 전문 인력 양성 교육, 애로기술 지원 등을 통해 자생력 확보를 돕고 있다. 또, 지원이 완료된 후에도 ‘스마트365센터’ 운영을 통해 사후관리를 통해 지속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이같은 스마트공장 지원 사업은 전국 곳곳의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실시돼,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했다고 평가되고 있다.

삼성전자가 2015년부터 2021년까지 지원한 중소기업은 총 2,800여개사다.

#삼성전자 #스마트공장 #지원 #중소기업 #건우정공 #대한민국 중소기업인 대회

경기도 안산시에 위치한 금형생산기업 건우정공에서 박순황 회장(오른쪽)과 삼성전자 스마트공장지원센터 김극 프로(왼쪽)가 CNC 가공설비를 살펴보고 있다.(사진=삼성전자)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