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KT-분당서울대병원, ‘의료 DX’ 사업 공동 추진공공의료 품질 향상 위해 국내 병원 최초로 이음5G 융합서비스 구축

[테크홀릭] KT(대표이사 구현모)가 분당서울대병원(병원장 백남종)과 최첨단 공공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의료 환경을 구축하고 미래 병원을 선도하기 위해 의료 분야 디지털전환(DX) 사업을 공동 추진하기로 했다고 1일 밝혔다. 

앞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이음5G(5G 특화망) 인프라 및 산업생태계를 구축하고 공공부문의 5G 융합서비스 모델을 발굴하기 위한 국책 과제를 공모했고, 이 가운데 의료 DX 분야에서 KT와 분당서울대병원 컨소시엄이 사업자로 선정이 됐다. 

이번 협력으로 KT와 분당서울대병원은 우선 국내 병원 최초로 이음5G 융합서비스를 구축해 공공의료 분야 서비스 품질을 높이고 세계 최고 수준의 최첨단 병원을 구축하는 데 힘을 모은다. 

특히 KT는 분당 서울대병원에 이음5G에 최적화된 설계와 융합 서비스의 효율적인 구축 및 운영을 담당하고, 최첨단 병원 구축을 위한 정보통신기술(ICT) 융합 컨설팅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 장기적 관점에서 의료 DX가 추진 및 완료될 수 있도록 산학 협력 모델을 발굴하고, 해외 사업 진출 등도 추진하기로 했다. 

KT 윤경림 그룹Transformation부문장은 “이번 사업으로 이음5G에 기반을 둔 핵심 의료 서비스를 통해 공공의료를 선도할 수 있을 것이다”며 “KT의 ICT 기술을 융합해 의료 DX 사업을 계속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KT #분당 서울대병원 #의료 DX #공공의료 품질향상 #이음5G

KT가 분당서울대병원과 최첨단 공공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의료 환경을 구축하고 미래 병원을 선도하기 위해 의료 분야 DX 사업을 공동 추진하기로 했다. KT 윤경림 그룹Transformation부문장(오른쪽)과 분당서울대병원 백남종 병원장이 의료 DX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MOU에 서명을 하는 모습(사진=KT)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