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삼성전자 모델이 라이프스타일 TV ‘더 세리프’ 블라썸 핑크 제품을 소개하고 있는 모습13.3인치 터치스크린·무선 디스플레이·360도 힌지 탑재

[테크홀릭] KT(대표이사 구현모)는 스마트기기 협력사 펀디지(대표 김형근)와 함께 통신3사 중 단독으로 스마트폰을 연결해 노트북 또는 태블릿, 확장 디스플레이로 사용할 수 있는 기기 ‘무선플립북(Flipbook Wireless)’을 18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무선플립북'은 삼성 무선 DeX가 탑재된 갤럭시 스마트폰과 연결 시, 별도의 독립적인 노트북처럼 사용이 가능하고 무선 디스플레이 기능을 통해 애플 제품 등이 지원하는 화면 미러링도 가능하다. 

일반 노트북과 비슷한 외관으로 CPU/GPU 등의 하드웨어 없이 디스플레이와 키보드, USB 단자 등을 이용한다. 연결 해제 시에는 플립북에 어떤 데이터도 남지 않아 보안성이 뛰어난 장점이 있다. HDMI 포트 및 무선 디스플레이 기능이 내장되어 휴대용 세컨 모니터 활용으로도 손색이 없다. 

'무선플립북'은 알루미늄 메탈의 다크실버 색상으로 ▲무선 디스플레이 기능 탑재 및 삼성 DeX에 최적화된 키보드, 화면터치, 터치패드 ▲터치식 13.3인치 Full-HD IPS 디스플레이 ▲두께 14.7mm, 무게 1.3kg ▲USB-C 연결 시, 최대 5시간 사용 배터리 ▲USB-C 충전단자 및 외장 MicroSD 슬롯 ▲백라이트 키보드/터치패드 ▲360도 힌지 구조 ▲PC 세컨드 모니터 기능 등 다양한 기능들을 탑재했다. 

'무선플립북'은 KT의 우수기업 상생 프로젝트 ’KT Partners(파트너스)’ 인증을 받은 제품으로, 최근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와디즈’에서 2.7억여 원의 펀딩과 5천여 명의 예약알림 신청을 달성하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KT는 '무선플립북' 출시를 맞아 KT 공식 온라인 몰 KT샵에서 구매하는 선착순 고객 200명에게 플립북 파우치를 증정하는 행사를 진행한다. 

KT Device사업본부장 김병균 상무는 “스마트폰의 높은 성능을 이용해 새로운 모바일 컴퓨팅의 미래를 여는 ‘플립북’을 무선 형태로 새롭게 준비했다”며, “KT는 앞으로도 고객의 삶을 변화시키는 혁신적인 단말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KT #무선플립북 #삼성 DeX #노트북 #테블릿 #펀디지

KT가 스마트기기 협력사 펀디지와 함께 ‘무선플립북(Flipbook Wireless)’을 18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KT 모델이 무선플립북을 소개하고 있는 모습(사진=KT)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