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LG전자, 입체음향 강화 '2022형 사운드바' 출시세계 최초 사운드바 본체에 업파이어링 스피커 3개 탑재

[테크홀릭] LG전자가 세계 최초로 본체에 사운드를 위로 보내 머리 위에서 사운드가 들리는 효과를 내 입체음향을 구현하는업파이어링(Up-firing) 스피커를 본체 좌우와 중앙에 1개를 추가해 총 3개를 탑재, 사운드가 더 풍성해지고 공간감도 넓어진 '2022년형 사운드바 신제품(모델명: S95QR)'을 18일 국내 출시한다고 밝혔다.

LG 사운드바 신제품은 전작보다 서브우퍼 크기도 14% 키워 중저음을 강화했고, 리어스피커 내에 탑재된 전면향 스피커도 2개 늘린 총 4개를 배치해 고객에게 다양한 각도에서 풍성한 사운드를 들려준다. LG 사운드바 중 최다 채널(9.1.5)을 갖췄고 최대출력은 810와트(W)다. 

이 제품은 애호가들이 인정하는 최고급 오디오 브랜드 메리디안 오디오(Meridian Audio)와 부품 선정 등 제품 제작 단계에서부터 긴밀히 논의하며 고품격 사운드를 완성했다. 또 ▲돌비애트모스(Dolby Atmos) ▲DTS:X ▲IMAX ENHANCED 등 정교하고 몰입감 넘치는 입체음향을 구현하기 위해 저명한 기업들의 사운드 솔루션들을 탑재했다. 

신제품은 AI 알고리즘으로 실내 공간 구조를 분석해 고객이 왜곡 없는 사운드를 즐길 수 있도록 소리를 보정하고 콘텐츠 장르에 맞춰 사운드 모드도 스스로 조절한다. 

LG TV(webOS 6.0이상 탑재 모델)를 사용하는 고객들은 TV에 탑재된 다양한 사운드 모드를 사운드바 신제품으로도 즐길 수 있고 TV 리모컨으로 간편하게 사운드바를 제어할 수도 있다. 

LG전자는 신제품 본체 골조와 패브릭 외피에 재활용 플라스틱 소재를 적용했고 포장 박스와 완충재도 재생지로 만들었다. 이와 같은 친환경성을 인정받아 美 UL(Underwriters Laboratories), 스위스 SGS(Societe Generale de Surveillance) 등 세계 유력기관들로부터 연달아 친환경 인증을 획득했다.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 김선형 상무는 “압도적인 음질과 풍부한 입체음향을 갖춘 사운드바 신제품을 앞세워 고객들에게 몰입감 넘치는 시청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 #사운드바 #입체음향 #업파이어링 스피커

LG전자가 입체음향을 더욱 강화해 몰입감 넘치는 시청경험을 제공하는 2022년형 사운드바를 18일 국내 출시한다. 2022년형 사운드바 신제품(모델명: S95QR) 제품 이미지(사진=LG전자)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