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한화생명, 보험계리사 시험 대비 잡오프 시행보험계리사 2차 시험 대비, 13명 직원들 2주간 Job-Off 과정 돌입

[테크홀릭] 한화생명은 올해 4월 입사한 신입사원 중 1차 이상 합격자 11명과 기존 직원 2명 포함 보험계리사 잡오프 대상 13명이 지난 18일부터 29일까지 2주간, 연수원 라이프파크(경기도 용인시 소재)에서 잡오프(Job-Off) 과정을 진행중이라고 26일 밝혔다. 

이들은 잡오프(Job-Off) 기간에는 본사 63빌딩이 아닌 용인 라이프파크에서 합숙하면서 오로지 자격증 취득을 위한 공부에만 전념한다. 업무를 하지 않았어도 월급과 수당 등은 이전처럼 지급된다. 

실제로 한화생명 여승주 대표이사(사장)는 “업무 공백에 대한 염려는 내려놓고 오로지 보험계리사 공부에만 매진할 것”을 강조하며, “무더위도 이기는 여러분의 열정이 여러분에게도, 회사에게도 모두 플러스가 되는 좋은 결과로 돌아올 것”이라고 적극 독려하기도 했다.

잡오프 과정에 참여하고 싶지만 개인적인 사정 때문에 불가능한 직원은 온라인 과정을 선택하는 것도 가능하다. 교육비용은 모두 회사가 부담한다. 

한화생명은 “내년 新 회계제도 도입으로 보험계리사 전문인력에 대한 수요는 더욱 커지고 있다.”면서, “잡오프 제도와 같은 적극적인 인재양성 프로그램 운영으로, 우수한 인력을 내부에서 육성하고 직원 로열티도 높아지는 효과도 있다.”고 말했다.

한화생명은 2018년부터 보험계리사의 내부 육성을 위해, 잡오프 및 온라인 과정을 운영해왔다. 지난 4년간 이 과정을 통해 32명의 합격자를 배출했다. 
 
#한화생명 #보험계리사 #잡오프

25일 오후, 한화생명 연수원 라이프파크(경기도 용인시)에서 보험계리사 2차 시험을 준비하는 한화생명 직원들이 공부에 매진하고 있다.(사진=한화생명)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