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삼성전자 ‘더 프레임’, 전용 구독 플랫폼 아트스토어 통해 20세기 역사적 순간 제공

[테크홀릭] 삼성전자가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을 통해 20세기의 역사적 순간을 담은 사진 작품을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미국에서 가장 권위있는 사진 아카이브 중 하나이며 포토 저널리즘을 개척한 미국의 저명한 시사 잡지 ‘라이프(LIFE)’의 20세기를 시각적 연대기로 구성한 사진 컬렉션 ‘라이프 픽처 컬렉션(LIFE Picture Collection)’과 파트너십을 맺고, 28일부터 대표 작품 20점을 더 프레임 전용 구독 플랫폼인 아트스토어를 통해 제공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업으로 20세기 예술, 패션, 레저 등 대중문화를 비롯해 파블로 피카소, 마릴린 먼로 등 당대 유명 인사를 담은 사진 작품을 더 프레임에서 감상할 수 있게 됐다.

'더 프레임'은 현재 전 세계 50여개 파트너와 함께 약 2,000점의 작품을 제공하고 있다. 사용자들은 정기 구독 서비스를 통해 아트스토어 내 모든 작품을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으며, 마음에 드는 작품만 별도로 구매해 영구 소장할 수도 있다.

삼성전자는 2022년형 '더 프레임'을 구매한 소비자를 대상으로 아트스토어 2개월 무료 이용권을 제공한다.

2022년형 '더 프레임'은 빛 반사를 줄여주는 ‘매트 디스플레이(Matte Display)’가 새롭게 적용돼 밝은 조명 아래에서도 작품 고유의 색감과 질감을 감상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성일경 부사장은 “가장 영향력 있는 사진 아카이브 중 하나인 더 라이프 픽처 컬렉션의 작품을 더 프레임을 통해 제공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훌륭한 파트너들과의 협업을 확대해 차별화된 디스플레이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더 프레임 #라이프 픽처 컬렉션 #라이프스타일 TV #아트스토어

삼성전자가 미국에서 가장 권위있는 사진 아카이브 중 하나인 ‘라이프 픽처 컬렉션’과 파트너십을 맺고, 20세기 예술, 패션, 레저 등 역사적 순간을 담은 대표적인 사진 작품을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을 통해 선보인다.(사진=삼성전자)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