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대우건설, 순직 조종사 유자녀 지원-'하늘사랑 장학재단'에 1억원 기부

[테크홀릭] 대우건설이 순직 조종사 유자녀에게 장학금을 지급하는 단체 '하늘사랑 장학재단'에 순직 조종사 유자녀의 학업 지원을 위해 장학기금 1억원을 기부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 5일 기증식에서 백정완 대우건설 사장은 정상화 공군참모총장에게 장학기금 1억원을 전달했으며 이에 정 참모총장은 직접 감사패를 전달했다.

'하늘사랑 장학재단'은 고(故) 박광수 중위 부모가 28년간 모은 유족연금 1억원과 조종사 2700여명이 자율적으로 모은 2억원을 기반으로 2010년 설립됐다.

백정완 대우건설 사장은 "대한민국의 하늘을 수호하기 위해 헌신한 순직 조종사들의 숭고한 희생을 기억하며 유자녀들이 그분들의 희생정신에 자부심을 가지고 훌륭흔 인재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우건설은 ▲독립유공자 후손 주거환경 개선 사업 ▲이라크 영유아 교육센터 설립사업 ▲나이지리아 실명구호 활동 지원 ▲동해안 산불피해 성금 기부 등 사회공헌 활동을 확대하고 있다.

#대우건설 #순직 조종사 유자녀 #장학금 #지원 #하늘사랑 장학재단

대우건설 백정완 사장(왼쪽)이 정상화 공군참모총장(오른쪽)과 하늘사랑 장학재단 장학기금 1억 원을 기증했다.(사진=대우건설)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