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LG에너지솔루션, 글로벌 신용등급 BBB+와 Baa1 획득무디스는 기업신용등급 'Baa1' 부여

[테크홀릭] LG에너지솔루션은 출범 후 첫 국제신용평가사 신용등급 평가에서 우수한 등급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LG에너지솔루션은 S&P로부터 신용등급을 BBB+로, 신용등급 전망은 긍정적(Positive)으로 평가받았다. 국제 신용평가회사 무디스는 기업신용등급 'Baa1', 신용등급 전망은 안정적(Stable)으로 부여했다.

S&P는 보고서를 통해 “LG에너지솔루션은 글로벌 배터리 생산 관련 축적된 경험, 규모의 경제를 통해 비용 관리 및 효율성을 높여 나가고 있으며 향후 2~3년간 수익성 향상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무디스는 "글로벌 전기차 배터리 산업 내 선두권 시장지위, 우호적인 시장 수요, 대규모 수주잔고에 힘입은 우수한 성장 전망을 고려했다"며 "유사시에는 모기업 LG화학으로부터 높은 수준의 지원을 받을 것으로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다만 "생산능력 확대에 따른 높은 수준의 설비 투자는 독자 신용도를 제약하는 요인"이라며 "이는 대규모 차입금을 발생시키고 수익성 개선에 리스크로 작용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또 무디스는 "LG에너지솔루션이 향후 1∼2년간 견조한 사업 성장세와 대체로 양호한 재무지표를 유지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LG에너지솔루션이 이번에 부여받은 신용등급은 사업 전망 및 미래 경쟁력, 재무구조를 종합적으로 판단했을 때 투자에 적합한 기업이라는 것을 의미한다. 

LG에너지솔루션 관계자는 “글로벌 주요 이해관계자들의 높은 회사 신용도를 확보할 수 있게 됐으며, 향후 유리한 조건에서 대규모 투자 자금을 조달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LG에너지솔루션은 글로벌 주요 배터리 기업 중 가장 많은 고객 포트폴리오를 확보하고 있다. 수주잔고는 310조 원(2022년 2분기 기준)에 달한다. 향후 5년 내 연 매출 3배 이상 성장, 두 자릿수 영업이익률을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LG에너지솔루션 #글로벌 신용평가 #S&P #무디스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