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KT, WBA 어워드 ‘최고 와이파이 네트워크 사업자상’ 수상2년 연속 글로벌 무대에서 최고 네트워크 기술력 인정 받아

[테크홀릭] KT(대표이사 구현모)는 19일(현지시각)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개최된 ‘WBA(Wireless Broadband Alliance) 어워드’에서 ‘최고 와이파이 네트워크 사업자상’과 ‘Network X 글로벌 어워드’에서 ‘디지털 혁신 주도’, ‘지속가능 네트워크 프로젝트’, ‘광선로 구축 솔루션’부문에 수상, 글로벌 무대에서 최고 네트워크 기술력 인정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WBA 어워드'는 전 세계 와이파이 분야에서 가장 뛰어난 성과와 혁신을 이뤄낸 기업을 선정하는 최고 권위의 글로벌 시상식이다. KT는 2021년에 이어 2년 연속 ‘최고 와이파이 네트워크 사업자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KT가 2년 연속 수상한 ‘최고 와이파이 네트워크 사업자상’은 우수한 와이파이 기술력과 해당 산업 발전에 기여한 업적이 있는 기업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KT는 LTE를 활용하는 대중교통 와이파이에 5G를 적용해 공공 와이파이 품질을 향상시키고, 와이파이 공유기 경쟁력을 강화하는 기술 개발에 앞장섰다는 점을 인정 받았다. 

'Network X'는 기존의 ‘5G 월드 어워드’, ‘브로드밴드 어워드’, ‘TELCO 클라우드 어워드’가 합쳐져 만들어진 행사다. 

이번에 KT가 'Network X'에서 수상한 ‘디지털 혁신 주도’ 부문은 2022년 한 해 가장 큰 혁신을 이룬 통신사에게 주는 상으로, KT는 통신 분야에서 갈고 닦은 역량으로 인공지능, 빅데이터, 클라우드를 활용해 디지털 플랫폼 기업으로 변화했다는 점에서 높게 평가받았다. 

‘지속가능 네트워크 프로젝트’ 부문은 세계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 탄소배출을 줄이기 위해 혁신적이며, 친환경적인 솔루션을 제공한 업체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KT는 ‘5G Energy Saving Technology’로 5G 기지국에서 소모되는 전력을 기술적으로 제어하여 탄소배출을 크게 줄였다고 인정 받았다. 

KT는 광선로 장애 발생 시, 복구 전까지 신속하게 5G 무선망으로 우회해 인터넷 서비스를 지속할 수 있는 ‘긴급복구 KIT’로 Network X ‘광선로 구축 솔루션’ 부문을 수상했다. 긴급복구 KIT를 이용하면 장애로 인한 소상공인의 피해를 최소화 하며, 선로 복구 시간을 크게 줄일 수 있다. KT는 앞으로도 재난 상황에 대비한 네트워크 안전 기술 개발을 지속할 방침이다. 

KT 네트워크부문장 서창석 부사장은 “성공적인 DIGICO, KT를 위한 KT의 네트워크 기술력이 전 세계적으로 인정 받아 기쁘다”며, “디지털 플랫폼 기업으로서 KT가 다채로운 디지털혁신 서비스와 솔루션을 선보일 수 있도록 더욱 강력한 네트워크 인프라 구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T #WBA 어워드 #네트워크 X #와이파이

KT는 19일(현지시각)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개최된 ‘WBA(Wireless Broadband Alliance) 어워드’에서 ‘최고 와이파이 네트워크 사업자상’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KT는 같은 날 개최된 ‘Network X 글로벌 어워드’에서 ‘디지털 혁신 주도’, ‘지속가능 네트워크 프로젝트’, ‘광선로 구축 솔루션’부문에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KT 네트워크관제본부장 박종호 상무와 WBA CEO 티아고 로드리게스(Tiago Rodrigues)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T)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