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구자열 무협회장, "블록체인·NFT로 무역 외연 확대해야"무역협회 '제164회 KITA 최고경영자 조찬회' 개최

[테크홀릭] 구자열 한국무역협회 회장은 25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한 '제164회 KITA 최고경영자 조찬회'에서 "우리 기업들이 블록체인, NFT 등 새롭게 형성된 시장으로 무역의 외연을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구 회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해 예술의 영역도 디지털화되면서 시장이 확대되고 있다"며 "글로벌 경기 둔화에도 불구하고 이러한 성장세를 보인 것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 미디어의 발달과 블록체인 기술에 기반한 NFT 아트의 부상 등으로 온라인 거래가 확대됐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어 "미술의 본질적인 가치와 트렌드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바탕으로 새로운 가치 창출의 기회를 찾길 바란다"며 "우리 기업들이 새롭게 형성된 시장을 선점하고 무역의 외연을 확대할 수 있도록 협회도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무역협회(KITA)가 25일 삼성동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한 ‘제164회 KITA 최고경영자 조찬회’에서 구자열 무역협회 회장이 인사말씀을 하고 있다.(사진=무협)

이날 행사에서는 주연화 홍익대 문화예술경영대학원 교수가 '레오나르도에서 NFT까지:글로벌 미술시장의 성장과 최근 트렌드'를 주제로 강연했다.

주 교수는 "NFT 기술은 소비자와 창작자 간 새로운 소통 방식으로 활용되고 있다"며 "미술품뿐 아니라 제조 상품에도 이를 활용한다면 새로운 마케팅 방안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국내 미술 시장은 2020년 3천200억원 규모에서 작년 9천200억원, 올해 1조원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구자열 #KITA 최고경영자 조찬회 #한국무역협회 #블록체인 #NFT

이상엽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