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한화생명, 3분기 당기순익 3889억원 전년 比 2.6%↑

[테크홀릭] 한화생명은 보장성상품 매출 확대에 따른 신계약 연납화보험료(APE) 증가와 수익성 높은 일반 보장성상품의 매출이 대폭 확대된 점이 주효해 올 3분기 연결기준 당기순이익이 지난해 동기 대비 2.6% 증가한 3889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31일 밝혔다. 

RBC비율은 금리상승에 따른 채권평가익 감소 등의 영향으로 전분기 대비 10.6%포인트 하락한 157.0%를 기록했다. RBC는 보험금 지급능력을 나타내는 지표로, 금융당국의 권고치는 150% 이상이다.

3분기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3.86% 증가한 2849억원, 원수보험료(매출)는 전년 동기 대비 33.24% 증가한 10조158억원으로 각각 집계됐다.

신계약 APE는 업계 전반의 경쟁 심화에도 5092억원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12.6% 증가했다. 이는 보장성 상품의 매출 확대에 기인했는데, 보장성 APE는 전년 동기 대비 22.8% 증가한 2970억원을 기록했다. 일반보장성 APE는 2508억원으로 전년 대비 123.6% 대폭 증가했다.

나채범 한화생명 부사장(CFO)은 "물가 급등, 금리 인상 등 급변하는 시장환경에 따라 변동성이 우려되는 상황에도 보험본연의 이익을 꾸준히 견지하고 있다"며 "내년 도입되는 새 국제회계기준(IFRS17) 도입에 따라 견조한 CSM(계약서비스마진) 확보를 위해 고수익성 일반보장성 중심의 매출 확대 전략을 견지하며 성장세를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한화생명 #3Q #IR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