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카드·핀테크
신한카드, 금융데이터거래소 무료 데이터 최다 공개

[테크홀릭]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금융데이터거래소에서 △무료 데이터 상품 수(430건) △등록 상품 수(540개) △다운로드 수(2936건) △조회수(14만3031건) △좋아요(1644건) △인기 순위도 전 영역에서 1위(11월 16일 현재)를 기록했다고 17일 밝혔다.
 
신한카드는 데이터 저변 확대를 위해 소액 데이터 상품을 다음 달 1일 출시하고, 데이터 생태계 구축 및 포용적 데이터 금융 실천의 하나로 내년 1분기까지 금융보안원에서 제공하는 원격 분석환경 클라우드 비용 부담만으로 소액 데이터 상품을 이용하게 할 계획이다.
 
소액 데이터 상품은 중소벤처24 홈페이지에서 발급하는 중소기업(소상공인) 확인서 또는 대학(원) 재학증명서를 제출한 경우 구매할 수 있다. 그뿐만 아니라 기존 1000만원 단위의 고가 상품보다 저렴한 최소 50만원대 금액으로 지역별·업종별·기간별 이용금액과 이용고객 수 등의 소비데이터를 금융보안원 원격 분석환경(안심존)에서 안전하게 분석할 수 있다.
 
소액 데이터 상품은 양질의 데이터를 활용하길 원하는 소상공인, 스타트업, 대학(원)생 등에게 무료 데이터 이상의 품질과 함께 기존 B2B 데이터 상품보다 저렴한 맞춤형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상권 데이터, MZ 소비데이터 총 2종을 우선 출시하고 추후 상품을 추가해 나갈 계획이다.
 
데이터 상품을 통해서 신규 창업을 준비하는 예비 소상공인은 희망하는 상권별 유망 창업 입지를 예측할 수 있고, 스타트업의 경우 잠재고객의 특성을 파악하고, 구체적인 타겟군 선정에 활용할 수 있다. 또한 연구 목적의 데이터 활용 측면에서는 기존 공개 데이터셋 활용에서 벗어나 실제 국내 카드 소비데이터 활용이 가능해 보다 입체적인 연구를 할 수 있다.
 
신한카드는 "신한금융그룹의 비전인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에 발맞춰 데이터 접근성을 확대해 금융 데이터에 기반한 사업 아이디어 창출 및 연구를 지원할 계획"이라며 "금융기관으로서 얻은 사회적 신뢰를 바탕으로 대한민국 데이터 생태계 활성화를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신한카드는 다년간 축적해온 빅데이터 사업 역량을 바탕으로 SK텔레콤·코리아크레딧뷰로(KCB)와 함께 민간 데이터댐 ‘그랜데이터’를 주도하며 ESG 실천을 위한 다양한 데이터 상품 개발 및 데이터 지원 사업도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
 
#신한카드 #금융데이터거래소 #무료 데이터 #소액 데이터 상품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