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엔씨소프트, 국내 최대 규모 ‘AI R&D 챌린지’ 최종 1위엔씨가 최종 1위로 우승하며 국내 최고 수준의 Vision AI 기술력 증명

[테크홀릭]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가 정보통신기획평가원이 주관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인공지능 챌린지 경진대회로 참가자들은 제시된 문제에 대한 자발적인 사전 연구를 바탕으로 문제를 해결하는 능력을 겨루는 ‘인공지능 그랜드 챌린지’ 3차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로써 엔씨(NC)는 2019년부터 2021년까지 3년 연속 입상 후 2022년 최종 결선에서는 1위를 차지하며 국내 최고 수준의 Vision AI 기술력을 증명했다. 

이번 ‘인공지능과 로보틱스를 활용한 복합 재난 상황의 다양한 임무 해결’을 주제로 총 175팀, 935명이 참가한 3차 대회에 엔씨(NC)는 AI센터 산하 '비전 AI Lab(출전 팀명 VARCO)'이 2019년부터 2022년까지 4년 동안 단계별로 문제해결 능력을 겨뤘다.

엔씨(NC)의 '비전 AI Lab(출전 팀명 VARCO)'은 결선 과제로 제시된 ‘재난 상황에서 드론을 활용한 데이터 수집’에서 높은 문제해결 능력을 인정받았으며, 게임 외 실제 환경에서의 활용 가능성도 제시했다. 

엔씨(NC)는 ‘인공지능 그랜드 챌린지’를 통해 축적한 ‘사람, 사물, 문자’ 인지 기술을 사람과 자연스러운 인터랙션이 가능한 ‘대화형 디지털 휴먼’ 연구개발(R&D)에 활용할 예정이다. 

#엔씨소프트 #NC #인공지능 그랜드 챌린지 #VARCO

엔씨소프트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한 ‘인공지능 그랜드 챌린지’ 3차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사진=엔씨소프트)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