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우리금융그룹, 본사 외벽 다양한 정보 전달하는 디지털 광고판 운영 실시브랜드, 금융정보, 공공정보, 메세나 등 다양한 콘텐츠의 광고판으로 운영 예정

[테크홀릭] 우리금융그룹(회장 손태승)은 우리금융그룹 콘텐츠 홍보를 통해 브랜드 이미지를 제고하고자 우리금융그룹 본사 외벽에 운영했던 현수막 글판을 우리금융그룹이 가지고 있는 브랜드 자산을 총 망라하는 디지털 시대에 맞춰 새롭게 제작된 디지털 광고판으로 교체했다고 6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지난 2009년부터 본점 외벽에 ESG를 주제로 한 문구나, 계절에 맞는 시구를 현수막 글판으로 분기마다 선보여 우리은행 본점을 지나는 고객들에게 잔잔한 감동을 선사해왔다.

특히, 광고계와 고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던 광고인「I+YOU=우리」와 「WON뱅킹 알길원해 우리원해」편의 모델인 ‘아이유’의 새해 인사 디지털 콘텐츠는 과거 아날로그 글판의 감성적 느낌을 디지털 글판으로 재현했다. 또한, 우리금융그룹 후원 골프 선수인 임성재 선수의 호쾌한 샷과 우리WON농구단 김단비 선수의 레이업 슛도 디지털 광고판을 통해 볼 수 있다. 

이번에 우리은행이 운영하는 디지털 광고판은 4대 시중은행 최초로 법정으로 허용 가능한 최대 크기의 광고판으로 환율, 주가지수 등의 금융정보뿐만 아니라 날씨, 시간, 미디어아트까지 볼 수 있어 공공 정보판으로의 역할도 톡톡히 해낸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우리은행의 디지털 광고판 운영은 단순히 영상 콘텐츠 송출이 가능한 브랜드 커뮤니케이션 매체라기보다는 금융정보, 디지털 글판 및 미디어 아트 등 공공 목적의 다양한 콘텐츠 운영으로 금융의 사회적 가치 창출에 앞장서는 광고판으로 운영할 계획”이라며, “추후 우리금융그룹 내 공모를 통해 디지털 광고판의 이름도 붙여줄 계획”이라고 말했다.

#우리금융 #디지털 광고 #금융정보 #미디어 아트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