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오뚜기, 설 앞두고 협력사 하도급대금 92억원 조기 지급OEM사, 원료/포장업체 28곳에 1월 10일 전액 현금 지급

[테크홀릭] 오뚜기(대표이사 황성만)가 협력사의 원활한 자금 운용을 돕기 위해 설을 앞두고 OEM사, 원료업체, 포장업체 등 28곳을 대상으로 92억원의 협력사 하도급대금을 정상 지급일 보다 평균 50여일 앞당겨 10일 현금으로 조기 지급한다고 9일 밝혔다.  

㈜오뚜기는 협력사와의 관계를 긴밀히 유지하며 상생을 위해 힘쓰고 있다. ESG 추진팀을 중심으로 관련 부서 임직원으로 구성된 내부 심의위원회를 통해 동반성장과 관련된 주요한 사안을 논의하여 개선하고 있다. 또한, 2015년부터 동반성장펀드를 마련하여 협력사와 대리점들이 시중 금리보다 낮은 이자로 대출을 받아 경영활동을 지속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오뚜기 관계자는 “경기 불황으로 어려움을 겪는 상황에서 중소 협력사들의 자금 부담이 가중되고 있다”며, “하도급대금 조기 지급이 자금 부담 해소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뚜기 #하도급대금 #조기지급 #설 명절

허정선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정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