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KB증권, 연금저축·IRP 개인고객 잔고 1조3000억 돌파

[테크홀릭] KB증권은 작년 말 기준 연금저축과 개인퇴직연금(IRP)을 합한 개인고객 연금계좌 잔고가 1조3000억원을 돌파, 가입 고객수도 20만명에 육박했다고 11일 밝혔다. 

2021년 12월말 대비 연금계좌 잔고는 32.7%, 가입 고객수는 87.5% 늘어난 수준이다.

KB증권 연금저축은 2022년 12월부터 펀드 및 상장지수펀드(ETF)뿐 아니라 리츠 상품에 100%까지 투자할 수 있도록 상품 라인업을 확대했다.

IRP에서도 채권 상품에 투자할 수 있도록 한 것이 결정적이었다는 평가다. 2022년 11월부터 KB증권 IRP에서도 채권을 매수가능 상품으로 확대하면서 고금리 시대에 개인고객 연금계좌의 잔고와 가입 고객수 증가를 이끌었다고 KB증권은 전했다.

또 모바일을 통해 24시간 365일 모바일로 KB증권 연금 상품에 가입하도록 했으며 2022년 8월부터는 IRP 가입시 공공기관 마이데이터를 통해 비대면으로 자격확인 절차를 간소화했다.

2022년 11월부터는 모바일웹 계좌개설 서비스 제공으로 KB증권 비대면 어플리케이션을 통하지 않고 계좌개설을 할 수 있게 만든 점도 주요 증가 요인으로 꼽았다.

연금저축은 가입대상 제한 없이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 연간 1800만원 납입 한도 내에서 자유롭게 납입이 가능하며 월적립식 납입도 가능하다. IRP 계좌는 소득이 있는 거주자라면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

2023년부터 연금저축은 나이에 상관없이 연간 세액공제 납입한도가 400만원에서 600만원으로, IRP는 700만원에서 900만원으로 혜택이 더욱 확대됐다.

김상혁 KB증권 연금사업본부장은 "연금저축과 IRP는 안정적인 노후 준비는 물론 세액공제 혜택이 있어 재테크에 필수적인 상품"이라며 "앞으로도 '디지털 연금 서비스' 경쟁력 강화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KB증권은 오는 2월 28일까지 연금계좌(연금저축·IRP)에 입금하면 순증금액에 따라 추첨을 통해 모바일상품권을 제공하는 ‘연“금(金)”나와라 뚝딱!’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KB증권 #연금저축 #IRP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