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하나은행, 모바일·인터넷뱅킹 이체 수수료 면제 및 취약계층 금융지원주담대 프리워크아웃 대출 금리 인하폭 확대, 적용금리 최대 1%p 감면 통해 취약계층 지원

[테크홀릭] 하나은행(은행장 이승열)이 고금리와 경기 둔화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개인뿐만 아니라 개인사업자까지 대상을 확대해 모바일 앱 ‘하나원큐’ 및 인터넷뱅킹에서 타행 이체 수수료를 전액 면제하고 취약계층을 위한 금융지원을 함께 실시한다고 3일 밝혔다.

하나은행은 타행 이체 수수료를 인터넷뱅킹까지 확대, 손님들은 수수료 없이 타행 이체 거래를 할 수 있게 됐다. 수수료 면제는 전산 테스트를 거쳐 이르면 10일부터 전면 실시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취약계층을 위한 추가 금융지원도 함께 진행하기로 했다. 

하나은행은 1월 25일부터 취약계층에 대한 금융비용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주택담보대출 채무조정 프로그램인 ‘주담대 프리워크아웃 대출’에 대해 최대 0.6%p의 금리를 인하한 바 있다.

여기에 더해 하나은행은 실수요자 및 취약계층의 금융비용 부담을 경감하고자 1일부터 주담대 프리워크아웃 대출에 대해 0.4%p의 금리 인하 폭을 추가로 확대해 최대 1%p의 금리를 감면하기로 했다.

이승열 하나은행장은 “어려운 시기에 가계와 소상공인의 금융 부담 완화에 도움을 드리고자 실수요자 위주의 가계대출상품 금리 인하뿐만 아니라 모바일과 인터넷뱅킹 이체 수수료 면제도 시행하기로 결정했다”며 “손님의 어려움에 함께 공감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을 만들어 나가기 위해 하나은행이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하나은행은 1월 1일부터 비대면 전세대출, 주택담보대출, 신용대출 일부 상품의 금리를 최대 0.5%p 인하, 1월 26일부터 KCB 신용평점 하위 50% 차주에 대해 한시적 중도상환수수료 면제 실시, 1월 25일부터는 대면 주택담보대출 및 전세대출 일부 상품의 금리를 최대 0.3%p 인하하는 등 금융소비자 및 취약계층을 위한 지원 정책도 적극 추진하고 있다.

#하나은행 #취약계층 금융지원 #주담대 프리워크아웃 대출 #금리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