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신한금융, ESG 활동·성과 보고서 ‘2022 ESG 하이라이트’ 발간국내 금융사 최초 공시 횟수 확대(연 2회)를 통한 ESG 소통 강화

[테크홀릭]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국내외 주요 투자자 및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의 ESG 관련 소통 강화를 위해 7일 지난해 그룹의 ESG 주요 활동 및 성과를 요약한 ‘2022 ESG 하이라이트’를 발간했다고 밝혔다. 

신한금융은 21년부터 국내 금융사 최초로 ESG 리포트 발간 횟수를 연 1회에서 2회로 확대했다. 

이번 ‘ESG 하이라이트’에는 스토리 중심의 ESG 활동 사례를 담았으며 올해 상반기 말 발간하는 ‘ESG보고서’(舊, 사회책임보고서)에는 정량적 데이터 등 상세 활동을 공개할 예정이다. 

신한금융은 지난해 주요 ESG 활동 및 성과를 ‘신한 ESG 9대 뉴스’로 정리해 구체적 사례를 소개했다. 

먼저 국내 유일의 ‘금융배출량 측정 시스템’과 대출 및 투자의 평가 기준으로 활용하는 ‘신한 ESG 평가모형’ 개발, 중소기업을 위한 ‘ESG 컨설팅 Cell’, 그린/스타트업 투자 현황 등이 선정됐다. 

특히 이번 ‘2022 ESG 하이라이트’는 발달장애 예술가를 위한 사회적기업이자 『신한 스퀘어브릿지』 멤버사인 ‘디스에이블드(THISABLED)’ 소속 작가들의 미술 작품을 보고서 표지와 배경으로 활용해 ESG 실천의 의미를 한층 더했다. 

신한금융 조용병 회장은 “ESG 경영이 ‘새로운 표준’, New Normal로 자리잡으며 신한금융의 다양한 영역에서 ESG 실행력이 강화되고 있다”며, “신한금융은 앞으로도 이해관계자 모두와 함께 지속가능한 성장의 가치를 나누며 ‘선한 영향력 1등’을 향해 흔들림 없이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신한금융은 신한은행이 국내 금융권 최초로 ‘사회책임보고서’를 발간한 2005년 이후 작년까지 17년간 ESG 관련 공시를 이어오고 있다. 이번에 발간한 ‘2022 ESG 하이라이트’는 신한금융지주 홈페이지에서 열람할 수 있으며, 해외 주요 투자자들과의 소통을 위해 영문 및 일문 버전으로도 발간될 예정이다.

또한 신한은행, 신한카드, 신한투자증권, 신한라이프 등 주요 그룹사별로 ‘ESG 성과보고서’를 발간하는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와의 소통 강화를 통해 ESG 공시 체계를 발전시키고 있다. 

#신한금융그룹 #ESG #활동 #성과 #보고서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