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셀트리온그룹, ‘튀르키예·시리아 지진 피해 복구’ 성금 4억원 전달현지 이재민 생필품 구입 등 구호 및 복구 활동 등에 쓰일 예정

[테크홀릭] 셀트리온그룹은 튀르키예와 시리아 지역의 지진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현지 주민들을 위해 복구 성금 4억원을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총 성금 4억원 중 3억원은 셀트리온과 셀트리온헬스케어가 대한적십자 인천지사에 전달할 예정이고, 1억원은 셀트리온제약이 대한적십자 충북지사에 전달해 튀르키예와 시리아 현지 주민들의 구호 및 복구 활동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셀트리온그룹 관계자는 “대규모 지진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튀르키예-시리아 지역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성금을 전달하게 됐다”며 “셀트리온그룹을 비롯한 국내외 기업은 물론 국제사회의 다양한 도움과 관심이 이어지고 있는 만큼 피해가 신속히 복구돼 현지 주민들이 하루 빨리 일상으로 돌아올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한편 셀트리온그룹은 그동안 국내 산불피해 복구 지원을 비롯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해외 구호물품 지원 등 긴급구호가 필요한 국내외 긴급 상황에 대해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이어가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

#셀트리온 #튀르키예 #시리아 #지진 #피해복구 #지원

김성은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