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넷마블, ‘제2의 나라’ 굿즈 신제품 출시

[테크홀릭] 넷마블은 ‘제2의 나라’ △우다닥 후드 담요 △후냐 모니터 인형 △퐁퐁이 미니 모찌 인형 △와글와글 후냐 직소퍼즐 500피스 △와글와글 후냐 마우스 장패드 △후냐 다이어리 스티커 및 클리어 스티커 등 총 6종의 굿즈 신제품을 자사의 공식 캐릭터 매장 ‘넷마블 스토어’에 출시, 한정 판매한다고 21일 밝혔다.

이중 ‘후냐 모니터 인형(레드)’와 ‘후냐 다이어리 스티커 및 클리어 스티커’는 처음 공개되는 제품이다. 해당 제품들은 지난해 12월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와디즈를 통해 굿즈 펀딩 프로젝트를 진행했으며, 2336% 초과 달성하며 좋은 반응을 얻은 바 있다.

일부 상품에는 △코스튬 소환 쿠폰 △에너지드링크 쿠폰 △장비 소환 쿠폰 등 ‘제2의 나라’ 게임 내에서 사용할 수 있는 쿠폰도 포함됐다. 이번 ‘제2의 나라’ 한정판 굿즈는 넷마블 본사 지타워 3층에 위치한 넷마블스토어 오프라인 매장 및 온라인 몰에서 구매 가능하다.

넷마블은 이번 신규 상품 출시를 기념해 다음달 19일까지 ‘제2의 나라’ 상품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추첨을 통해 3명에게 ‘왕관 쓴 후냐 인형’을 포함해 5만원 상당의 선물을 함께 증정하는 리뷰 이벤트를 진행한다. 

‘제2의 나라’는 레벨파이브와 스튜디오 지브리가 협력한 판타지 RPG ‘니노쿠니’를 모바일 RPG로 재해석한 작품이다.

윤혜영 넷마블 IP 사업실장은 “와디즈에서 진행한 펀딩 프로젝트에서 많은 관심을 보여주신 덕분에 자사 채널에서도 신규 상품을 선보일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라인업을 추가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넷마블 #제2의나라 #굿즈 #한정판매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