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KB증권, 3월부터 해외주식 CFD 프리마켓 거래 개시

[테크홀릭] KB증권은 3월 1일부터 해외주식 CFD(차액결제거래) 장전(프리마켓) 거래를 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CFD 거래란 실제로는 현물 주식을 보유하지 않으면서 진입가격과 청산가격의 차액을 현금으로 정산하는 장외파생상품 거래를 말한다. 개인 전문투자자 및 법인 전문투자자만 거래를 할 수 있고 일반투자자는 거래할 수 없다. 일정 증거금으로 최대 2.5배 레버리지 투자가 가능하다. 하락이 예상될 때는 매도 포지션을 취할 수 있다. CFD 거래는 레버리지 장외파생상품으로 원금을 초과하는 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해외주식 CFD로 미국 주식을 거래하면 한국시간으로 오후 8시부터 예약주문을 할 수 있어 정규장보다 3시간30분 일찍 주문을 넣을 수 있다.

장전 거래를 통해서는 밤 10시~11시30분(서머타임 적용시 밤 9시~10시30분)에 매매할 수 있어 정규장보다 1시간30분 일찍 거래 가능하다.

해외주식 CFD로 미국 주식에 투자하면 파생상품 양도소득세 11%가 적용되는데 이는 직접 투자시 양도소득세 22%의 절반 수준이다. CFD를 활용해 해외 주식 공매도와 레버리지 투자도 가능하다.

CFD 거래를 위해서는 CFD 전용계좌가 필요하며 KB증권 MTS ‘M-able(마블)’로 비대면으로 계좌를 개설할 수 있다.

이홍구 WM영업총괄본부장은 “해외주식 CFD 장전 거래를 통해 시차로 인해 미국주식 거래에 쉽게 참여하지 못했던 고객들에게 투자 편의성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고객들의 편리한 투자를 위해 투자 환경 개선에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B증권 #CFD #차액결제거래 #장전 #프리마켓 #해외주식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