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동국제약, 한국당뇨협회와 ‘전국민 나와 내 가족 혈당 알기’ 캠페인당뇨환자의 잇몸 관리와 정맥순환장애 꾸준한 관리 필요성 홍보 예정

[테크홀릭] 동국제약(대표이사 송준호)은 지난 24일, 서울시 세종문화회관 별관에서 한국당뇨협회(회장 김광원)와 ‘전국민 나와 내 가족 혈당 알기’ 캠페인 진행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고 28일 밝혔다.

김광원 한국당뇨협회 회장은 “내당능장애(당뇨 전단계) 포함 2,000만명 이상이 당뇨병의 치료나 합병증으로 인한 두려움에 빠져 있다. 혈당을 아는 것은 내 몸의 건강을 알 수 있는 지표이다. 금번 혈당 알기 캠페인을 통하여 국민 건강의 일익을 담당하며 함께하고자 하는 것”이라며, “캠페인을 통해 당뇨병의 정확한 질환 정보를 알림과 동시에 당뇨 합병증 예방과 관리에 대한 중요성도 함께 알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호영 동국제약 상무는 “’전국민 나와 내 가족 혈당 알기’ 캠페인을 통해 당뇨와 당뇨 합병증, 특히 잇몸병이나 정맥순환장애 관리 필요성을 전달하고, 앞으로도 한국당뇨협회와 함께 당뇨병 예방과 관리를 위한 다양한 협업 활동을 이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2022년 대한당뇨병학회에 따르면 국내 30세 이상 성인의 44.3%는 당뇨병 전 단계에 해당하며, 16.7%(약 600만명)는 당뇨병 환자로 10년 전보다 2배 이상 증가했다고 한다. 이 같이 당뇨 환자의 유병률이 증가하고 있어 당뇨병의 치료뿐만 아니라 철저한 합병증 관리도 필요하다.

실제 당뇨병과 잇몸병은 서로 상호작용을 하는데, 식이 조절이 중요한 당뇨 환자가 잇몸병으로 인해 저작 능력이 떨어지면 소화불량이 유발되고 영양 불균형으로 이어질 수 있다. 특히 당뇨 환자가 잇몸병을 앓으면 당뇨합병증 발생 위험도 4배 이상 높아지기 때문에 적극적인 잇몸 관리가 필요하다. 또한 당뇨병의 만성합병증 중 미세혈관 병증은 발이나 다리가 붓고 아픈 발 합병증 및 정맥순환장애를 유발할 수 있다. 따라서 약해진 정맥혈관을 방치하지 말고 증상개선을 위해 반드시 꾸준하고 지속적인 관리가 필요하다.

#동국제약 #당뇨병 #잇몸관리 #나와 내 가족 혈당 알기 #캠페인 #한국당뇨협회

지난 24일 진행한 ‘전국민 나와 내 가족 혈당 알기’ 캠페인 진행을 위한 업무 협약식. (왼쪽부터)한국당뇨협회 김광원 회장, 동국제약 서호영 상무(사진=동국제약)

김성은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