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삼성바이오로직스, 화이자와 2410억규모 위탁생산 계약

[테크홀릭] 삼성바이오로직스는 글로벌제약사 화이자(Pfizer Ireland Pharmaceuticals)와 2021년 매출액의 15.37%에 해당하는 2409억9304만원 규모의 위탁생산 계약을 체결했다고 2일 공시했다. 

계약기간은 2023년 2월 20일부터 오는 2029년 12월 31일까지이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계약기간 종료일은 생산 일정 등 계약조건 변경에 따라 변동 가능하다"고 밝혔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지난해 10월 부분가동을 시작한 4공장의 경우 선수주 활동을 통해 고객사 8곳의 11개 제품 계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추가로 26개 고객사와 34개 제품에 대한 위탁생산 계약도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바이오로직스가 화이자와 CMO 계약 체결을 공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존슨앤존슨과 로슈, 노바티스, 머크, GSK, BMS 등 매출 상위 10위 안에 드는 글로벌제약사를 고객사로 두고 있다.

#삼성바이오로직스 #화이자 #위탁생산

삼성바이오로직스 3공장(사진=삼성바이오로직스)

이상엽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