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KB국민은행, 가계대출 금리 일괄 인하-최대 0.5%포인트연간 1,000억원 이상 이자 경감-제2금융권 대출 대환 취약차주의 은행권 진입 위한 사다리 마련

[테크홀릭] KB국민은행은 개인고객의 금융부담 완화를 위해 신용대출 등 가계대출 전 상품에 대해 금리 인하를 단행한다고 9일 밝혔다.

국민은행에 따르면 신용대출 금리는 신규와 기한연장 시 최대 0.5%포인트 인하한다. 전세자금대출과 주택담보대출은 각각 0.3%포인트 내린다. 전세대출과 주담대 금리 인하는 고정금리와 변동금리 대출에 모두 적용한다.

가계대출 전 상품 금리 인하를 통해 신규 대출 고객에 대해서는 약 340억원, 기존 대출 고객에 대해서는 약 720억원 등 연간 1000억원 이상의 이자 경감 혜택을 제공한다는 설명이다.

국민은행은 제2금융권 대출 전환 상품인 KB국민희망대출도 이달 출시한다. 대출 대상 고객은 제2금융권 대출을 보유한 근로소득자다. 국민은행 고객 외에 타행 거래 고객도 이용 가능하다.

자체 내부평가모델을 활용해 다중채무자 등 은행권 대출이 어려운 고객도 대출 대상에 포함했다. 차주의 재직기간과 소득 요건을 최소화해 보다 많은 금융소비자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국민은행은 5000억원 규모로 KB국민희망대출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KB국민희망대출 출시로 기존에 은행 대출이 어려웠던 저신용 차주들의 은행권 진입이 가능하게 됐다는 설명이다.

기업고객을 위한 다양한 맞춤형 프로그램도 지원한다. 자체적으로 중소기업의 고금리 대출에 대해 금리인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기한연장 시 대출 금리가 7%를 초과할 경우 초과분에 대해 최대 2%포인트 인하한다.

또 은행권 공동으로 안심 고정금리 특별대출과 대출이자 원금상환, 연체이자율 감면을 추진한다. 국민은행은 이번 중소기업 금융지원 프로그램으로 약 1만5000여개 기업이 연간 400억원의 이자 절감 효과를 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금융 지원과 함께 소상공인, 자영업자를 위한 비금융 지원도 병행한다. 연 200억원 규모로 3년간 총 600억원을 지원한다. 국민은행은 이를 통해 영세사업자에 대한 운영비용 긴급 지원 등 소상공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방안을 시의성 있게 지원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도 성실하게 살아가는 개인 및 기업고객 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고자 이번 상생 방안을 준비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우리 사회에 대한 포용과 상생 및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국민은행 #가계대출 #신용대출 #금리 인하 #KB국민희망대출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