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컴투스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글로벌 170여 개국 서비스 시작총 14개 언어 및 PC ·모바일 크로스 플레이 지원 등 세계 시장 공략 위해 접근성 끌어올려

[테크홀릭] 컴투스(대표 송재준, 이주환)는 소환형 RPG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이하 크로니클)’이 국내 한국 시간 기준 9일부터 글로벌 170여 개국에서 서비스를 시작, 한국과 북미를 넘어 세계 전역에서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의 명성을 잇고 글로벌 IP(지식재산권) 파워를 입증한다고 밝혔다. 

‘크로니클’은 전 세계 1억 8천만 다운로드를 달성한 컴투스의 메가 히트작 ‘서머너즈 워’ IP를 기반으로 제작된 글로벌 타이틀이다. 지난 해 8월 한국 출시 후 구글플레이스토어∙애플앱스토어 등 양대 앱마켓 인기 게임 1위를 달성했으며, 11월엔 북미에 출시해 스팀 유저들로부터 긍정적인 평가를 얻는 등 기존 IP 팬과 해당 장르를 선호하는 유저층까지 모두 흡수하며 호평을 받았다. 

유럽과 남미, 아시아 등 170여 개국으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하고 본격적인 세계 시장 진출에 나서는 ‘크로니클’은 구글플레이스토어, 애플앱스토어 등 앱마켓을 비롯해 컴투스 그룹의 하이브 크로스 플레이, 구글 PC게임 지원 플랫폼 구글 플레이 게임즈, 글로벌 PC게임 플랫폼 스팀 등 여러 플랫폼으로 서비스된다. 또한 영어∙독일어∙프랑스어∙일본어∙중국어∙태국어 등 총 14개 다양한 언어로 세계 유저들을 공략한다. 

‘크로니클’은 앞서 출시한 한국과 북미 등지에서 ‘서머너즈 워’의 흥행 요인인 전략 전술과 덱 구성의 묘미를 ‘크로니클’만의 차별점으로 장르에 잘 녹여냈다는 평가를 얻고 있다. 특히, 손맛을 살린 수동전투와 완성도 높은 스토리 등 ‘크로니클’ 만의 특별한 게임성이 담긴 콘텐츠는 유럽과 일본, 동남아 등 동서양의 글로벌 게이머들에게 강하게 소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실제로 ‘크로니클’은 출시 전부터 해외 팬들로부터 많은 주목을 받았다. 2월 초 대만에서 진행된 ‘타이페이 게임쇼 2023’에 전시 부스에서 현지 팬들과 총괄 PD가 직접 소통을 나누기도 했으며, 지난 해 4월 베타 테스트로 게임을 소개한 태국에서도 각종 오프라인 행사와 유명 인플루언서들의 활동을 통해 현지 유저들과 직접 호흡하기도 했다. 이 밖에도 일본, 필리핀, 인도네시아를 비롯해 유럽 여러 지역에서도 현지에 최적화된 마케팅 프로모션을 통해 동서양을 아우르며 세계적 인기를 얻고 있는 ‘서머너즈 워’ IP의 명성을 이어가기 위한 준비를 마쳤다. 

컴투스 한지훈 게임사업부문장은 “’크로니클’이 드디어 글로벌 전역으로 서비스를 확대하고 본격적으로 전 세계의 이용자들을 만나게 된다”이라며, “글로벌 팬들의 기대감이 한껏 달아오른 만큼 2023년 1,000억 매출 클럽 라인업 달성이라는 목표를 이루고, ‘서머너즈 워’ IP 파워를 다시 한번 입증할 수 있도록 최고의 서비스를 이어갈 것”이라며 포부를 밝혔다.

#컴투스 #크로니클 #서머너즈워 #글로벌 서비스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