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삼성전자·LG전자,서울시·한국전력과 에너지 절감 ‘주민 DR 서비스’ 시범사업 참여‘스마트싱스 에너지’와 ‘LG 씽큐’ 앱으로 에너지 사용 모니터링하고 절감 돕는 서비스 제공

[테크홀릭]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서울시, 한국전력공사와 협력해 에너지 절감 솔루션을 보급하는 ‘주민 수요반응(DR/Demand Response) 서비스’ 시범사업에 참여한다고 15일 밝혔다.

주민 DR 사업은 전력거래소 혹은 서울시에서 요청 시(DR 발령) 개별 세대가 전기 사용량을 줄이면, 이에 대한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제도로 각 세대가 주민DR 서비스에 참여해 주 1~2회 에너지 사용을 줄이는 것으로 요청된 시간에 평균 사용량의 10% 이상 에너지를 절감하면 절감 성공 횟수당 1천원의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한국전력과 서울시는 3~4월 중 대상 단지를 선정해 오는 5월께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전기사용량을 원격으로 검침하는 스마트미터(AMI) 시스템이 구축된 서울시 아파트 20개 단지 약 1만 5000세대가 대상이 된다.

서울시는 주민 DR 서비스에 참여할 아파트를 선정하고 인센티브를 제공하며, 한국전력은 선정된 아파트를 대상으로 실시간 에너지 데이터 수집 기반 조성, 데이터 연계 시스템을 구축한다.

삼성전자는 한국전력에서 제공하는 전력 데이터를 활용해 개별 세대가 삼성전자의 가전 통합 관리 플랫폼인 ‘스마트싱스’ 앱에서 제공하는 에너지 관련 서비스인 ‘스마트싱스 에너지’로 에너지 소비량을 손쉽게 관리할 수 있는 솔루션을 제공한다.

'스마트싱스 에너지'는 사용자가 일일이 기기를 제어하지 않아도 누진 구간에 도달하기 전에 전력 사용량을 알아서 줄여주는 ‘AI 절약모드’를 제공한다.

스마트싱스에 삼성전자의 냉장고, 세탁기, 건조기, 에어컨, 공기청정기, 식기세척기를 연동하면 AI 절약모드 기능을 사용할 수 있으며, 기기에 따라 최대 60%까지 전력 사용량을 줄일 수 있다.

'스마트싱스 에너지'는 올 초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진행된 CES 2023에서 혁신상을 수상하고, 업계 최초로 미국 환경청(EPA)에서 ‘에너지 스타’ 인증을 획득하는 등 솔루션의 차별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이번 시범사업 가입 세대 중 50%가 이 서비스에 참여하면 연간 9만kWh의 전력 감축 효과를 기대할 수 있으며, 이는 이산화탄소 배출량 약 48만kg에 해당된다.

LG전자는 전력사용량 절감 권고 시간이 되면 'LG 씽큐' 서버에서 자동으로 에어컨 설정 온도를 조정하는 등 운전 상태를 바꿔 에너지 소비를 줄이도록 하는 방식의 'LG 씽큐' 앱에서 지역DR 정보와 연동한 가전제품 자동제어 서비스(Auto-DR)를 제공한다.  

LG전자의 가전제품 자동제어 기능을 이용하면 DR 시간에 사용자가 직접 전등이나 전자제품을 끄고, 콘센트를 뽑는 등의 수고가 필요해 참여율 및 에너지 절감량이 낮았던 기존 방식과는 달리 자동으로 에너지 소비량을 줄이도록 제품 성능 및 동작을 최적화하기 때문에 사용자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다. 이 기능은 'LG 씽큐' 앱에서 손쉽게 비활성화도 가능하다.

LG전자는 가전제품의 에너지 사용량, 전기 요금, 누진제 구간 사전 알림 등을 제공하는 'LG 씽큐' 앱의 ‘우리집 에너지 모니터링’ 서비스도 올해 하반기 내 지역DR 시범사업 대상 아파트로 확대한다. 이 서비스는 그동안 주택, 빌라, 다세대 등 관리사무소를 거치지 않고 한전에 직접 전기요금을 납부하는 고객에게만 제공됐다. 

LG전자는 또 'LG 씽큐' 앱과 연계한 가전플랫폼 연동형 에너지 절감 서비스도 순차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LG 씽큐' 사용자는 앱에서 실시간으로 에너지 절감 목표량과 절감량을 확인하고, 목표 대비 전기사용량 절감 시 인센티브를 받을 수 있다.

박찬우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최근 전기요금 상승으로 가계 부담이 커진 상황에서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서울시민들이 부담을 더는 효과를 체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에너지 사용량을 줄일 수 있는 고효율 가전제품과 솔루션 개발에 역량을 집중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정기현 LG전자 플랫폼사업센터장 부사장은 “LG전자는 지역DR 시범사업 참여와 더불어 LG 씽큐 앱을 통해 에너지 모니터링, 에너지 절약 가이드 등을 서비스하며 차별화 된 고객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LG전자 #스마트싱스 에너지 #LG 씽큐 #에너지 절감 솔루션 #주민 DR 서비스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서울시, 한국전력공사 등과 협력해 에너지 절감 솔루션을 보급하는 ‘주민 DR 서비스’ 시범사업에 참여하기로 하고, 15일 10시 서울특별시청 신청사에서 협약식을 가졌다. (왼쪽부터) LG전자 김건우 상무, 한국전력공사 송호승 처장, 헤리트(HERIT) 한미숙 대표이사, 서울시 이인근 기후환경본부장, 삼성전자 박찬우 부사장(사진=삼성전자)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