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컴투스 '크로니클', 글로벌 출시 일주일 만에 매출 100억 돌파누적 이용자 700만 돌파-세계 전역서 ‘서머너즈 워’에 이은 글로벌 장기 흥행 기대

[테크홀릭] 컴투스의 '크로니클' 클로벌 인기가 치솟으며 장기 흥행작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컴투스(대표 송재준, 이주환)가 소환형 RPG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이하 크로니클)’이 글로벌 출시 일주일 만에 매출이 연내 목표인 글로벌 매출 1천억 원의 10분의 1에 달하는 100억 원을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컴투스는 '크로니클'이 MMORPG 장르임에도 아시아 특정 지역에 집중되지 않다는 점과 이용자의 지속적인 증가에서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를 이은 글로벌 장기 흥행작이 될 것이란 기대감을 갖고있다. 

현재 ‘크로니클’의 주요 매출 지역은 태국, 일본, 프랑스, 미국, 대만, 독일 순으로, 동서양의 비중이 6:4 정도로 고르다. 이외에도 홍콩, 필리핀, 싱가포르와 같은 아시아권, 영국, 호주, 이탈리아 등 서구권의 다양한 지역에서 성과를 거두고 있다. 

'크로니클'의 이용자는 세계 전역에서 매일 증가하며 누적 글로벌 이용자 수가 700만을 돌파했다. 동시 접속자 수, 일간 접속자 수 등 게임의 모든 주요 지표도 우상향 그래프를 그리고 있다. 

이같이 '크로니클'의 폭발적인 인기는 ‘서머너즈 워’ IP 팬덤 효과에 더해, 완성도 높은 스토리와 소환사-소환수 조합이라는 전략 요소가 강조된 ‘크로니클’만의 게임성이 요인으로 분석된다. 모바일 플랫폼뿐만 아니라 스팀 등과 같은 PC 플랫폼에서도 최적의 플레이 환경을 지원하며 접근성을 높인 점 역시 주요했다. 

실제 ‘크로니클’이 글로벌 매출 종합 순위 11위를 달성한 PC게임 플랫폼 스팀에서 전체 매출의 23%를 거두고 있다. 지역별로도 프랑스와 벨기에, 태국에서 1위, 독일, 대만, 스위스, 싱가포르, 홍콩 등에서 톱10에 오르는 등 세계 각지에서 매출 상위권 차트를 기록 중이다. 여기에 컴투스 그룹의 하이브 PC 플랫폼에서도 5%의 매출을 올리며 수익성을 높이고 있다. 

한지훈 컴투스 게임사업부문장은 "컴투스가 만들어 온 글로벌 서비스 역량과 훌륭한 게임성이 결합해 최고의 성과를 거두고 있다. ‘크로니클’을 ‘서머너즈 워’의 명성을 뛰어넘는 글로벌 최고의 히트작으로 성공시키고 이를 통해 굳건한 글로벌 IP 파워를 만들어 갈 것”이라며 자신감을 밝혔다.

#컴투스 #크로니클 #서머너즈워 #글로벌 출시 #매출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