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KT&G, 신인 뮤지션 발굴 ‘2023 밴드 디스커버리’ 공모쏜애플, 더베인 등 실력파 뮤지션 배출-앨범제작비 및 공연기회 등 지원

[테크홀릭] KT&G(사장 백복인)가 4월 28일까지 신인 인디 뮤지션을 발굴해 지원하는 ‘2023 밴드 디스커버리’ 참가 대상자를 오는 공개 모집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공모는 온라인에서 검색 가능한 자작곡을 3곡 이상 보유한 신인 뮤지션을 대상으로 서류심사와 온라인 경연을 거쳐 최종 선정된 2개 팀에게는 각각 상금을 포함하여 앨범 제작비 등 500만원 상당의 혜택을 비롯해 기성 뮤지션들과 합동공연 및 상상마당이 기획하는 공연에 참여할 기회도 제공된다.

올해로 15회째를 맞는 ‘밴드 디스커버리’는 지금까지 총 51개 팀을 선발해 기성 뮤지션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상금과 싱글앨범 제작, 공연기회 제공 등 실질적인 혜택을 지원해 왔다. 이를 통해 4인조 유명 인디밴드인 쏜애플, 얼터니티브 록밴드인 더베인 등 다수의 실력파 뮤지션들을 배출해내며, 신인 뮤지션의 등용문으로 자리매김했다. 

심영아 KT&G 사회공헌실장은 “‘밴드 디스커버리’를 통해 잠재력 있는 신인 뮤지션들이 자신들의 음악을 대중들에게 선보일 기회를 제공해 왔다”며 “국내 대표 복합문화공간인 KT&G 상상마당은 공연, 전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문화예술 저변확대에 지속적으로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KT&G #밴드 디스커버리 #신인뮤지션 #상상마당 홍대

허정선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정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